자꾸 취하지 마! 탑건이 남자들에게 미치는 영향 || 코스모폴리탄코리아 (COSMOPOLITAN KOREA)
Life

자꾸 취하지 마! 탑건이 남자들에게 미치는 영향

탑건 후유증이 이렇게나 무섭습니다.

COSMOPOLITAN BY COSMOPOLITAN 2022.08.11

1. 선글라스만 쓰면 멋짐에 취한다

필요한 건 항공 선글라스뿐? 〈탑건: 매버릭〉 개봉 후 레이밴 선글라스의 판매량이 급증한 건 당연한 결과였다. 톰 크루즈도, 마일즈 텔러도 아닌데 같은 모델 선글라스 끼고 본인의 멋짐에 취한 남자, 태양만큼 피하고 싶다.  
 
 

2. 자동차 시동 걸다 취한다  

SNS에서 화제가 된 '탑건 후유증' 영상. 차에 있는 모든 버튼을 한번씩 다 누른 후 벨트를 매만지면 이륙 준비 완료다. 이때 콧수염과 선글라스는 필수. 차를 대거나 뺄 때 수신호를 주고 받는 건 애교. 있지도 않은 마하 10의 압력과 싸우더라도 놀라지 말자.    
 
 

3. 놀다가 의리에 취한다

꽤나 남자다웠다? 남성미와 남성미가 부딪힌 느낌? 진한 수컷냄새가 저를 취하게 하네요? 지난주 〈나 혼자 산다〉에서 삼척에 간 기안84와 김해준이 자신들에 취해 한 이야기다. 해변에서 과감하게 상의 탈의 후 비치풋볼을 시작한 둘. 공은 제대로 맞지도 않는데 신나서 배치기를 하는 모습에 스튜디오는 초토화되었다. 탑건 해변가, 원리퍼블릭의 'I Ain't Worried'만 들어도 닭살이 돋는 건 여자들의 후유증.

Keyword

Credit

    글 김가혜
    어시스턴트 김유진
    사진 <탑건: 매버릭> 스틸
팝업 닫기

로그인

가입한 '개인 이메일 아이디' 혹은 가입 시 사용한
'카카오톡, 네이버 아이디'로 로그인이 가능합니다

'개인 이메일'로 로그인하기

OR

SNS 계정으로 허스트중앙 사이트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회원이 아니신가요? SIGN U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