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lebs

돈 내고 키스하는 행사로 맺어진 커플의 최후?! <키싱 부스3>

넷플릭스 최고 인기 시리즈, 명장면 몰아보기

BYCOSMOPOLITAN2021.08.20
넷플릭스 인기 영화 1위, 고수위 하이틴 로맨스, 헤어진 실제 커플이 주인공. 이 호기심을 자극하는 수식어의  대상은 바로, 시즌3를 마지막으로 대장정의 막을 내린 〈키싱 부스〉 시리즈다. 첫사랑, 첫키스, 성장통. 청춘의 풋풋함을 담고 있는 영화는 뻔하고 유치하지만 이상하게 끌리는 매력이 있다. 〈꽃보다 남자〉, 〈상속자들〉에 열광했던 그때의 감정을 상기시킨달까? 무엇보다 판타지에 가까운 주인공들의 로맨스를 보고 있자면 현실의 답답한 고민들은 어느새 사라져 있다. 잡한 하게 자는 어느 유행어처럼 그 어떤 상심과 걱정 없이 현실을 잊게 해주는 영화 〈키싱 부스!〉지금부터 가장 릴랙스하게~ 그 마지막 이야기를 비롯한 시리즈의 명장면을 훑어보자.
 
 
 

남친과 절친, 둘 중의 한 명을 선택해야 한다면? 〈키싱 부스3〉

# 리멤버 포에버! 절친과의 기상천외 플래시몹!
절친이 있는 버클리냐, 남친이 있는 하버드냐! 그것이 문제로다… 스무 살이 돼 대학에 입학하기 전 자신의 진로, 사랑, 우정에 대해 진지하게 고민하는 주인공 ‘엘’. 하지만 우선 그녀는 절친 ‘리’와 최고의 여름 방학을 보내기 위해 버킷리스트 완성에 돌입하게 된다. 마리오 분장을 하고 카트라이더 대결하기 등 황당무계한 리스트가 줄을 잇는 가운데 ‘엘’과 ‘리’는 한 가지 발칙한 계획을 실행에 옮기게 되는데…
 
 
 

학교 최고 인기남과 지독하게 얽히게 된다고?! 〈키싱 부스〉

# 강렬하고 짜릿한 첫 키스 (급한 분은 1분 30초부터)
여기 섹시하고, 학교에서 잘나가는데 순애보적인 남자가 있다.  그런 남자가 어딨냐고?! 일단 있다고 가정해보자. 근데 그 남자가 사실 날 좋아한단다… 이렇듯 〈키싱 부스〉 시리즈 1편의 서사는 여자들의 로맨스 판타지를 200% 충족한다. 세상에서 제일 재밌다는 썸관계 구경. 그중에서도 특히, 학교 키싱 부스 행사가 킬링 장면이라 할 수 있다. 인기 학생을 모아 안대를 씌우고 키스를 하는 모금 행사라니… 유교걸 언니들은 입틀막 부르겠지만, 어쨌거나 저쨌거나 보는 순간 심장이 쿵 하고 내려앉는다. “심장아, 나대지 마!”
 
 
 

남친이 있는데 핵존잘남이 작업을 건다면? 〈키싱 부스2〉

# 흥이란 것이 폭발한다↗ 댄스 대회 명장면 (feat. 기습 키스)
완벽한 남자친구 ‘노아’가 하버드로 떠나자 외로움을 느끼던 여주인공 ‘엘’. 그때 빈자리를 노리고(?) 섹시한 전학생 ‘마르코’가 적극적으로 대시해 온다. 그리고 두 사람은 DDR 경연 대회 참가를 계기로 급속도로 가까워지게 되는데… 〈키싱 부스2〉의 명장면은 누가 뭐래도 극 후반 댄스 경연 대회 씬. 전문 댄서들의 도움 없이 화려한 스텝과 찰떡 군무를 보여준, 배우 조이 킹(엘 역)과 테일러 자카르 페레즈(마르코 역)의 호흡이 빛난다. 뿐만 아니라  완벽한 피날레 후, ‘엘’의 기습 키스는 상상도 못 한 극의 새로운 반전을 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