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 월드컵에서 ‘설현’이 ‘황희찬’을 유독 응원한 이유는? || 코스모폴리탄코리아 (COSMOPOLITAN KOREA)
Celebs

이번 월드컵에서 ‘설현’이 ‘황희찬’을 유독 응원한 이유는?

연예계 의외의 인맥이 +1 됐습니다.

COSMOPOLITAN BY COSMOPOLITAN 2022.12.05
2010년 남아공 월드컵 이후, 무려 12년 만에 16강 진출을 이뤄낸 대한민국! 연일 축구 열기로 온 나라가 뜨거운 가운데 걸그룹 AOA 출신 배우 ‘설현’이 대한민국과 포르투갈 경기에서 결승골을 넣은 ‘황희찬’ 선수와의 의외의 친분을 드러내 화제가 되고 있다.
 

“나는 희찬이가 할 줄 알았지”

두 사람의 친분은 '설현'이 자신의 SNS에 올린 한 게시글로 인해 드러났다. 한국 대표팀의 16강 진출이 확정된 이후, '황희찬'의 이니셜이 새겨진 유니폼을 입고 있는 모습을 올린 그녀는 “나는 희찬이가 할 줄 알았지”라는 문구로 사진을 장식한 뒤, '황희찬'의 인스타그램 아이디를 태그해 친한 사이임을 드러냈다.
 
 

이모티콘으로 친분 인증

이뿐만이 아니다. ‘황희찬’이 자신의 SNS에 “정확히 20년 전 꿈꿨던 무대, 20년 후 팀 동료, 가족, 국민들과 함께 자랑스러운 순간을 만들 수 있어서 너무 행복하다. 모두 너무 감사합니다”라고 소감을 올리자 ‘설현’은 불꽃 모양의 이모티콘으로 화답하며 그를 응원했다.  
 
 

두 사람 어떻게 친해졌을까?

상상치 못한 조합이기에 두 사람의 관계에 대한 네티즌들의 관심이 쏟아졌다. 실제로 두 사람은 경기 부천시에 있는 까치울초등학교 선후배 사이로 알려졌다. '설현'은 2007년 해당 학교를 졸업했고, 그녀보다 한 살 많은 '황희찬'은 같은 해 부인초로 전학갔다고 한다.
팝업 닫기

로그인

가입한 '개인 이메일 아이디' 혹은 가입 시 사용한
'카카오톡, 네이버 아이디'로 로그인이 가능합니다

'개인 이메일'로 로그인하기

OR

SNS 계정으로 허스트중앙 사이트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회원이 아니신가요? SIGN U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