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lebs

뒤늦은 사과, 끝나지 않은 논란? 김선호에 대한 엇갈린 추세

단 며칠 만에 폭로 글, 사과문, 폭로자의 신상부터 지인의 폭로예고까지. 다사다난했던 김선호의 사생활 논란.

BY김지현2021.10.22
지난 17일, 드라마 〈갯마을 차차차〉의 종영일 날이었다. 한 커뮤니티에서 ‘K 배우의 실체를 고발한다’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글쓴이는 자신이 작년 초부터 K와 만나던 전 여자친구라고 밝히며 입을 뗐다. 이어지는 내용은 충격적이었다. 간단히 이야기하자면 글쓴이의 주장은 이랬다. 둘 사이에 아이가 생겼지만, K가 혼인을 빙자해 낙태를 종용한 뒤 일방적으로 이별을 통보했다는 것.
 
게시글은 빠른 시간 내 엄청난 조회 수를 기록했다. 이후 김선호가 게시글 속 K라는 추측이 빠르게 돌았다. 그가 광고 모델로 활동 중이던 브랜드는 논란이 일자마자 공식 입장이 나오기도 전에 광고 영상을 비공개로 전환했다. 추측이 확신에 가까워지자 대중들의 비난이 폭주했다. 그와 동시에 옹호글도 올라왔다. 아직 공식 입장도 나오지 않았거니와 게시글 내용에 담긴 K의 구체적인 행동과 정황들은 그간 대중들이 알아 온 김선호와는 어울리지 않았기 때문.
 
김선호는 순수하고 해맑은 매력을 가지고 있었다. 그가 맡았던 캐릭터들은 어땠는가. 투자사의 냉정한 팀장이지만 좋아하는 여자 앞에선 자신의 감정을 숨기지 못하며 서툰 모습을 보이고(스타트업), 온 동네 사람들을 챙기며 좋아하는 여자 앞에선 ‘츤데레’의 매력 그 자체를 보여줬다(갯마을 차차차). 이런 그의 이미지는 예능에서도 크게 어긋나지 않았다. 〈1박 2일〉을 통해 ‘예능 새싹’이라는 별명답게 엉뚱하고 장난기 가득한 매력이 가득했다. 그런 그가 혼인 빙자와 낙태 종용이라니.
 
 김선호는 논란이 일고 난 3일 뒤, 뒤늦은 입장을 전했다. 사실이 아니라는 반박글을 올려줄 것이란 팬들의 기대와는 다르게 자신의 잘못을 인정하며 사과문을 올렸다. 후폭풍은 거세졌다. 출연 중인 예능 〈1박 2일〉을 비롯해 윤아와 함께 출연확정이었던 로맨스 영화 〈두시의 데이트〉에서도 하차했다. 온 커뮤니티와 플랫폼에서는 과거 김선호가 〈1박 2일〉에서 여자 PD에게 고함을 지르던 장면부터 김선호의 사주, 관상까지 각종 과거 자료들이 재조명되며 도마 위에 올랐다.
 
그리고 그 이후 폭로자는 폭로 글을 수정했다. 사과를 받았고, 한순간 무너진 그의 모습에 마음이 좋지 않다며 곧 글을 내리겠다는 것. 전 여자친구의 신상까지 공공연히 공개되며 논란은 더욱 뜨거워졌다. 연극계 실력파 배우에서 드라마 〈스타트업〉 이후 1년 만에 대중들의 엄청난 사랑을 받으며 대세 배우로 떠올랐던 만큼 네티즌들의 반응도 그 여느 때보다 치열하다. 심지어 김선호와 전 여자친구, 양 측을 모두 알고 있다고 주장한 한 네티즌은 인스타그램을 통해 추가 폭로까지 예고하고 나섰으며 일부 팬들은 여론을 돌리기 위해 허위사실을 유포하려는 정황도 포착됐다.
 
현재의 여론의 반응은 “두 사람의 과거 사생활을 왜 알아야 하냐”부터 “이렇게 빨리 입장을 바꿀 거면 대체 왜 폭로한 거냐”라는 팬들의 옹호 댓글 그리고  “어떻게 저런 짓을 하고 선한 이미지로 밀고 나갈 수가 있냐”라며 앞으로 미디어에서 마주 하고 싶지 않다며 엇갈리는 추세를 보이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