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쁜 애 옆에 예쁜 애! 손민수 각 블랙핑크 파리 패션! || 코스모폴리탄코리아 (COSMOPOLITAN KOREA)
Fashion

예쁜 애 옆에 예쁜 애! 손민수 각 블랙핑크 파리 패션!

넘사벽 인맥 자랑하며 이번 파리 패션위크에서 역대급 스포트라이트를 받은 블랙핑크 멤버들. 그들이 선택한 가을 룩은?

COSMOPOLITAN BY COSMOPOLITAN 2021.10.13

버튼업 베스트

올 시즌, 오피셜하다고 생각됐던 버튼업 베스트가 캐주얼의 전선에 나왔다. 이 아이템이 주목받도록 공을 세운 이는 바로 생 로랑의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안토니 바카렐로. 로제는 그의 뮤즈답게 가을이 되자마자 버튼업 베스트를 입고 나타났다, 가장 쿨한 모습으로.  
이 아이템을 ‘힙’하게 스타일링하는 공식은 레이어드 없이 입는 것. 특히 로제가 착용한 버튼업 베스트는 니트로 변주됐다. 슈트 베스트가 시도하기 어렵다고 느껴진다면, 비교적 언오피셜한 니트 소재부터 해보는 건 어떨지.
 

뉴스보이 캡

지수가 파리에서 선택한 모자는 다름 아닌 뉴스보이 캡, 일명 빵모자다. 자칫 평범해 보일 수 있는 블랙 재킷과 데님 스타일링에 뉴스보이 캡 하나가 단숨에 패셔너블한 한 끗 포인트를 선사했다.
지수는 여기에 레더 소재로 시크한 매력까지 뽐냈다. 올가을, 블랙 컬러 뉴스보이 캡을 손민수해 머리 안 감은 날을 대비해보는 건 어떨지.
 

체인 스트랩 백팩

하이틴 패션의 최강자 제니는 이번 파리 패션위크에서 체인 스트랩 백팩을 선택했다. 세월이 지나도 변함없는 멋이 느껴지는 체인 스트랩은 몸보다 살짝 작은 사이즈의 백 보디와 만나 레트로 무드를 극대화했다.  
하나 더 주목할 것은 두 끈을 한쪽 어깨에 숄더백처럼 걸쳐 메던 지난 트렌드와 달리 양쪽 어깨에 둘러멘 것. 하나둘 넣다 보면 어느새 천근만근 무거워지는 게 백팩의 국룰. 핸드백을 든다는 마음가짐으로 소지품을 최소화해 가방이 보기 싫게 축 늘어지지 않도록 주의하자.
 

슬림진

최근 각종 커뮤니티에서 Z세대가 피하는 아이템으로 스키니진이 거론된 바 있다. 지수가 파리에서 매치한 변형 슬림진이 어쩌면 M세대와 Z세대의 갈등에 평화의 화해책이 될 수도 있을 듯하다. 지수는 스키니한 실루엣의 슬림진을 착용했다.  
하이웨이스트 허리부터 허벅지까지 몸에 붙어 탄탄한 몸매가 돋보이면서도, 종아리는 다소 헐렁해 자유롭게 움직일 수 있는 다채로운 실루엣의 팬츠다. 여기에 더해진 플랫폼 로퍼가 펑키한 하이틴 패션을 완성했다. 특히 지수는 크롭 카디건 두 개를 레이어드하는 재치도 보여줬다.
 

체크 재킷

‘가을은 역시 체크?’ 이제는 뻔해지지 않았나 하는 우려에 반면, 로제는 더 뻔한 브라운 컬러 체크 재킷을 스타일링하며 가을에 정면승부했다. 그는 이에 크롭 톱과 밝은 컬러의 데님 팬츠를 매치해 발랄한 매력도 잃지 않았다. 패션에 춥고 더움이 어딨겠나, 지금 당장 그 또는 그녀에게 전화해 약속을 잡고 체크 재킷과 배를 훤히 드러낸 톱을 입자. 쿨하게 엄마 등짝 한번 맞지 뭐. 올가을, 그렇게 패션과 사랑을 쟁취!  
 
 
팝업 닫기

로그인

가입한 '개인 이메일 아이디' 혹은 가입 시 사용한
'카카오톡, 네이버 아이디'로 로그인이 가능합니다

'개인 이메일'로 로그인하기

OR

SNS 계정으로 허스트중앙 사이트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회원이 아니신가요? SIGN U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