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강호 칸 국제영화제 한국 첫 남우주연상 수상! || 코스모폴리탄코리아 (COSMOPOLITAN KOREA)
Celebs

송강호 칸 국제영화제 한국 첫 남우주연상 수상!

박찬욱은 감독상 수상. 한국 영화계의 겹경사

COSMOPOLITAN BY COSMOPOLITAN 2022.05.30
 75회 칸 국제영화제에서 배우 송강호가 한국 최초로 남우주연상을 수상했다는 소식입니다. 2007년 배우 전도연이 영화 ‘밀양’으로 여우주연상을 수상한 데 이어 2번째 수상입니다.
그에게 트로피를 안겨준 영화는 〈브로커〉라는 작품으로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의 작품입니다. 송강호와 강동원, 배두나, 아이유 등 초호화 출연진을 자랑하는 이 영화는 오는 6월 8일 개봉한다고 합니다.
송강호는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님께 깊은 감사를 드립니다. 2층에 와 있을 거라 생각하는데, 사랑하는 가족들과 함꼐 왔다”며 “큰 선물이 된 것 같아 기쁘고 영광과 사랑을 바친다”며 소감을 전했습니다.
박찬욱 감독은 영화 〈헤어질 결심〉으로 감독상을 수상했습니다. 2002년 임권택 감독의 〈취화선〉이후로 두번째 감독상 수상입니다. 〈헤어질 결심〉은 남편의 살해 용의자로 지목된 여성 서래(탕웨이)와 그를 조사하는 형사 해준(박해일)의 이야기를 담은 작품으로 6월 29일 개봉한다고 하네요.
팝업 닫기

로그인

가입한 '개인 이메일 아이디' 혹은 가입 시 사용한
'카카오톡, 네이버 아이디'로 로그인이 가능합니다

'개인 이메일'로 로그인하기

OR

SNS 계정으로 허스트중앙 사이트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회원이 아니신가요? SIGN U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