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징어 게임>오영수, 한국 배우 최초로 골든글로브 남우조연상 수상 || 코스모폴리탄코리아 (COSMOPOLITAN KOREA)
Celebs

<오징어 게임>오영수, 한국 배우 최초로 골든글로브 남우조연상 수상

우리 깐부잖아~

COSMOPOLITAN BY COSMOPOLITAN 2022.01.10
넷플릭스 오리지널 〈오징어 게임〉에서 등번호 1번이었던 오일남, 일명 ‘깐부 할아버지’ 오영수(78) 배우가 대한민국 최초로 골든글로브 시상식에서 TV부문 남우조연상을 수상하였다. 대 히트작이었던 ‘기생충’ ‘미나리’ 출연배우들도 받지 못했던 상이며, 한국에서 가장 존경받는 배우 중 하나라며 수상을 해 감회가 남다르다.

오늘 하루 이 창 열지 않음

팝업 닫기

로그인

가입한 '개인 이메일 아이디' 혹은 가입 시 사용한
'카카오톡, 네이버 아이디'로 로그인이 가능합니다

'개인 이메일'로 로그인하기

OR

SNS 계정으로 허스트중앙 사이트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회원이 아니신가요? SIGN U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