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auty

코치 드림 선셋과 함께 떠나는 골든 아워 여행

노을 빛을 담은 코치 드림 선셋 향수를 소개한다.

BY이영진2021.09.30
 
 

해질녘 물들어가는 하늘을 옮겨놓은 듯한 코치 드림선셋 향수

 
지평선 위로 해가 저물어가는 골든 아워. 그 아름다운 석양 뒤로 친구들과 떠나는 특별한 여행에서 영감을 받은 향수를 소개한다. 세계적인 조향사 나탈리 로슨에 의해 만들어진 코치 드림 선셋 향수는 베르가못, 페어와 같은 프루티한 노트를 시작으로 중심부에는 재스민 꽃이 나타나며 따뜻한 통카 빈과 바닐라 향 서서히 코를 감싼다. 빈티지 감성의 보틀도 빼놓을 수 없는데, 코치 하우스의 상징인 티 로즈 셰입의 골든 스프레이 캡과 로즈 오렌지 옴브레 컬러가 마치 마법같은 꿈의 세계로 우리를 초대하는 것만 같다.
 
코치 드림 선셋은 장난기 가득한 유년시절의 노스탈지아를 불러 일으키며 가능성과 모험의 정신에 의해 영감을 받았습니다.
– 코치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스튜어트 베베르


 코치 드림 선셋과 함께 떠나는 선셋 피크닉!

 저물어가는 노을 빛을 닮은 ‘코치 드림 선셋’과 함께하면 좋을 서울의 놓쳐선 안될 선셋 스팟을 소개한다. 
 
① 노을공원
 가장 먼저 소개할 곳은 상암에 위치한 노을공원이다. 가을을 맞이한 노을공원은 더욱 아름답고 운치 있다. 서울을 대표하는 문화 예술 공원답게 볼거리도 풍부하다. 곳곳에 놓인 조각품들 사이를 걷다 보면 전망대에 이르게 되는데, 이곳에서 바라보는 노을은 바쁜 현실에서 벗어나 자유를 찾게 해준다. 이 노을빛을 담아놓은 듯한 코치 드림 선셋 향수가 더욱 매력적으로 느껴지는 순간이다.
 
② 반포 한강공원
반포에서의 시간은 조금 더 활기차다. 사랑하는 이들과의 피크닉을 즐길 수 있는 이 공간은 저물어가는 노을 앞에서 그 에너지를 받아 더욱 반짝인다. 탁 트인 한강을 바라보며 즐기는 선셋 피크닉 또한 빼놓을 수 없다.
 
③ 서울숲
코치 드림 선셋과 함께 곧게 뻗은 메타세쿼이아 길을 걸어보자. 해질녘 주위를 빼곡하게 둘러싼 나무 사이로 들어오는 노을빛은 코치 드림선셋이 선사하는 황홀한 공간 속으로 우리를 빠져들어 가게 한다.
 
④ 낙산공원
낙산공원의 골든 아워도 놓칠 수 없다. 해질녘의 고요함 속에서 우리는 조용한 위로를 받을 수 있다. 코치 드림 선셋이 추천하는 서울 선셋 스팟에서 일상 속 특별한 순간에 빠져들어보자.
 
 


Keyword

Credit

  • editor 크리에이티브팀 이영진
  • digital designer 이효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