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발비용의 늪에서 벗어나는 법 | 코스모폴리탄 (COSMOPOLITAN KOREA)

나를 위로하는 감정적 소비인 시발비용을 줄이고, 이로 인한 경제 손실을 해결하려면 다음 세 가지 단계를 기억하자. ::스트레스, 시발비용, 유행, 빚, 감정소비, 반성, 재테크, 코스모폴리탄, COSMOPOLITAN | 스트레스,시발비용,유행,빚,감정소비

  STEP 1  시발비용을 줄이는 가장 효과적인 방법 봉투를 준비한다 매월 월급을 받거나 용돈을 타면 자신의 생활비를 현금으로 봉투에 담은 뒤 딱 그 금액 안에서만 사용하는 습관을 익힌다. 비상용으로 쓸 체크카드 한 장을 준비한다 본인이 시발비용을 많이 쓴다고 생각되면, 가장 먼저 할 일은 신용카드를 없애는 것이다. 당장 없애기가 어렵다면 적어도 지갑 안에 소지하지 않아야 한다. 비상시를 대비하고 싶다면 잔고가 10만원 내외인 체크카드를 지니고 다닌다. 소비 충동을 느끼면 적어도 열 번 고민한다 소비 충동을 느낀다면 두 가지를 생각하자. ‘이것이 정말, 지금, 당장 필요한가?’, ‘단순히 내가 원하는 것은 아닌가?’ 만약 후자라면 소비를 포기해야 한다. 그리고 전자라면 ‘이 물건을 사지 않으면 생활이 불편한가?’라고 다시 질문한다. 위의 세 가지 단계를 적어도 6개월간 지키려고 노력한다 다이어트처럼 시발비용을 줄이는 것도 꾸준히 계속해나가는 게 중요하다. 적어도 6개월 이상 위의 사항을 지킨다면 시발비용으로 낭비하는 습관에서 벗어날 수는 있다. 하지만 그사이에 지나친 경제적 압박감이나 스트레스를 받지 않도록 자신의 경제 상황에 맞춰 느슨하게 사용할 돈의 한도를 정해두고 그 비용만큼은 편하게 쓰도록 한다.  STEP 2  시발비용으로 인한 빚 해결하기수입보다 지출이 많은 경우 가장 먼저 만들기 쉬운 것이 마이너스 통장이다. 시발비용의 늪도 대부분 이 통장에서 시작한다. 하지만 “마이너스 통장 한도만큼 마이너스 인생을 살아간다”는 말이 있다. 심리적으로 통장이란 단어 때문에 이것을 빚이라고 생각하지 않지만 이 돈은 빚이 분명하다. 카드론이나 제3금융권 대출을 이용하는 경우 이보다 훨씬 심각한 빚을 지게 되므로 하루라도 빨리 전문가의 도움을 받아 해결해야 한다. 조윤정 대표는 마이너스 통장을 포함한 모든 빚은 무조건 일순위로 해결해야 한다며 만약 부득이하게 마이너스 통장을 만들어야 한다면 한도를 가급적 타이트하게 설정하라고 덧붙인다.  STEP 3  티끌 모아 태산 만들기 소액 적립식 통장을 만들자 한 달 수입으로 살아가기에도 부족한 직장인들에게 적금을 들라는 말은 비현실적으로 들릴 수도 있겠지만 돈을 모으는 데 ‘적금’만큼 효율적인 수단은 없다. 물론 매월 50만원 이상의 큰 금액을 저축할 필요는 없다. 5만원씩이라도 매달 모을 경우 일 년이 지나면 60만원이 된다. 우리가 10개월 할부로 물건을 살 때를 역으로 적용해보자. 조윤정 대표는 3만원이든, 5만원이든, 10만원이든 소액 적립식 통장을 매월 또는 3개월에 한 번씩 적어도 일 년에 4회 이상 만들 것을 권한다. 이 정도 금액이라면 따로 돈을 떼어내 저축한다는 느낌도 들지 않아 지출에 큰 부담이 없기 때문이다. 시발비용으로 지출할 금액을 때때로 저축하자 시발비용에 해당하는 소비의 즐거움은 확실히 일상의 스트레스를 줄여준다. 그 ‘맛’을 안 당신이 급격히 소비를 줄이기란 어려운 일. 하지만 홧김에 목걸이 하나 사는 돈을 충동적으로 저축해보길 권한다. 세 번의 지출 중 한 번만 저축하면 당신의 삶이 지금보다 나아진다. 충동 저축을 습관으로 익히자 소액 적립식 통장을 개설할 때 자유 적립식 통장을 하나 더 만들 것. 이자 받으려 하지 말고 뜯기 어려운 돼지 저금통을 장만했다고 생각하자. 시간이 지나면 당신의 통장도 두둑해질 거다. 나를 위로하는 감정적 소비인 시발비용을 줄이고, 이로 인한 경제 손실을 해결하려면 다음 세 가지 단계를 기억하자. ::스트레스, 시발비용, 유행, 빚, 감정소비, 반성, 재테크, 코스모폴리탄, COSMOPOLITA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