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auty

향수, 어디서 사야 개꿀인지 다들 아세요?

꼭 매장에서 직접 시향하고 사야 된다고 누가 그래! 코시국 속 MZ세대의 향수 쇼핑은 훨씬 다양하고 개성 있는 형태로 변하고 있다. 구경하는 재미까지 있는 이들의 쇼핑에서 배워가는 향수 겟 꿀팁!

BYCOSMOPOLITAN2021.05.08
 

향기는 비대면 플렉스야!

매장에서 마스크를 벗고 시향하는 행위 자체가 금지된 요즘의 코시국은 직접적인 경험이 중요한 만큼 오프라인 구매가 일반적이었던 향수 쇼핑의 비대면 트렌드를 불러왔다. 물론 비단 시향을 하지 못하는 시국만이 원인은 아니다. MZ세대에게 패키지, 브랜드 감성과 광고 비주얼 등 향수를 포장하는 이미지들이 결정적인 구매 요소가 된 점 또한 크게 일조했다. 맘에 들면 일단 구매하고 판단하는 직관적인 경향이 강한 젠지들에게 향수의 비주얼은 간혹 향기보다 더 중요한 기준이 되기 때문. 개성이 뚜렷하면서도 다채로운 이들은 자신만의 스타일대로 비대면 월드 안에서도 다양한 쇼핑 구역을 꼼꼼히 비교한다. 언택트 향기 플렉스가 궁금하다면 다음 쇼핑처를 살펴볼 것!
 
 

터치 몇 번이면 끝, 카카오톡 선물하기

향수는 이제 직접 주고받기보단 채팅 창에서 터치 하나로 선물하는 것이 대세. 모 럭셔리 브랜드 관계자조차 카카오톡 쇼핑하기 채널에 입점하자마자 향수 매출의 증가도가 눈에 띄게 달라졌다고 말한다. 조 말론 런던, 겐조 등 대표 향수 브랜드들은 5월처럼 선물할 일이 많은 시기엔 앞장서서 기프트 세트를 한정 판매하거나, 특별한 선물 포장을 해주는 등 이 채널에서만 만날 수 있는 단독 기프팅 서비스를 실시한다. 소중한 사람은 물론 ‘나에게 선물하기’라는 기능까지 있으니 소소한 이벤트가 필요할 때 쉽고 간편하게 터치 꾹~!
 
 

갓갓갓성비가 내려와, 당근마켓

중고 마켓에서 향수를 쇼핑하다니 참트루? 처음이 어렵지만 한두 번 시도해보면 제법 합리적이라는 것이 경험자들의 이야기. 향수를 제값 주고 사면 한 병을 제대로 사용하지도 못하고 버리거나 방치하게 될 때 그렇게 아까울 수가 없는데, 중고로 구매하면 가격적인 면에서 이런 심적인 부담을 덜 수 있다는 것이다. 판매자도 구매자도 예쁜 쓰레기를 덜 배출하게 되니 환경보호 효과는 덤! 물론 사기성 판매를 걸러내기 위한 트레이닝 과정은 필요하다. 제조 일자가 명확하게 인증된 제품을 고르는 건 필수.
 
 

꿀팁은 덤, 라이브 커머스

발향을 눈으로 보여줄 수 있는 것도 아닌데, 향수는 라이브 커머스계에서 의외로 가장 좋은 반응을 이끌어내는 아이템. 향기가 주는 이미지나 느낌을 이해하기 쉽게 전달하는 것은 기본, 평소 향수에 대해 궁금할 만한 질문이나 향수를 활용하는 팁, 스타일링 등 유용한 정보를 실시간으로 공유하기 때문. 미니 샘플 증정 등 홈쇼핑 못지않은 다양한 혜택 역시 향수 쇼핑 플레이스로 라이브 커머스가 매력적인 이유다.
 
 

아묻따 신뢰도 100%, 공식 온라인 몰

정품이라는 확실한 인증이 보장돼야 직성이 풀리는 겟꿀러들이 모이는 곳. 특히 하이엔드 브랜드의 향수일수록 아무리 가성비가 좋다고 한들 검증되지 않은 온라인 몰에서 구매했다가 가품이거나 제조 일자가 지나치게 오래된 제품을 받는 경우가 종종 있기 때문이다. 아직까지 향수를 비대면으로 구매하는 것에 살짝 불안감을 느끼는 안정형 타입에게 제격! 니치 향수들의 공식 몰인 에스아이빌리지, 현대H몰, 세포라 온라인 몰이 인기 쇼핑처로 주목받는 중.
 
 

무착륙이어도 괜찮아, 면세점

제주,  부산이 목적지인 국내 여행이나 무착륙 관광 비행을 한다면 필수! 면세점을 직접 돌아다니는 것보다 언택트로 쇼핑하는 것이 겟꿀 포인트라는 점을 기억하도록. 온라인 면세점에서는 최근 20~30% 이상 할인해주는 쿠폰을 제공하는 등 파격적인 프로모션을 진행하고 있다. 최근 면세점 쇼핑에서 화장품이나 향수 구매가 전체의 55% 이상인 데다, 그중에서도 니치 향수 브랜드가 가장 많이 판매된다고. 제대로 쇼핑하면 티켓값 이상을 뽑을 수 있으니 여러모로 나심비 쇼핑이다.
 
 

Keyword

Credit

  • editor 송가혜
  • art designer 조예슬
  • digital designer 김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