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날의 치크 | 코스모폴리탄 코리아 (COSMOPOLITAN KOREA)

생기 있는 봄의 기운을 양 볼에 물들일 치크 블러셔.


디올 디올 스노우 블러쉬 앤 블룸

002 스프링 코랄 7만2천원대

4가지 컬러를 섞으면 본래의 홍조처럼

자연스럽게 표현된다.


스킨푸드 생과일 멜로우 블러셔

1호 찹찹베리 1만원

피부에 발색하면 연한 라벤더 컬러로 연출된다.


더페이스샵 블러쉬 팝

02 메론팝 7천5백원

텁텁함 없이 맑은 수채화처럼 발색된다.


톰 포드 뷰티 시어 치크 듀오

04 엑소티카 플로라 9만2천원

이국적인 핑크와 오렌지 컬러가

피부에 생기를 더한다.


에스쁘아 슬로우 시크 블러쉬 글로우

러브 리치 2만3천원

크리미한 제형으로 은은한 펄이 섞여

피부가 건강해 보인다.


생기 있는 봄의 기운을 양 볼에 물들일 치크 블러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