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직도 여수 가서 ‘여수 밤바다’만 보니? 여수 핫한 카페 모음ZIP || 코스모폴리탄코리아 (COSMOPOLITAN KOREA)
Life

아직도 여수 가서 ‘여수 밤바다’만 보니? 여수 핫한 카페 모음ZIP

여수를 방문하는 여행객들을 위한 안내서, 여긴 어때?

COSMOPOLITAN BY COSMOPOLITAN 2022.02.15

1. 그레이

@cafe__gray
파란 문이 인상적인 문수동 카페 ‘그레이’. 편집숍을 겸하고 있어 구경하는 재미까지 쏠쏠한 공간이다. 이름처럼 그레이 톤의 인테리어에 블루 톤을 더한 센스에 우선 감탄. 그리고 시그니처 메뉴라기에 주문한 ‘모카그레이’ 한 모금 마시고 감동. 이렇게 힙한데 또 이토록 맛있다니 여수까지 와서 ‘그레이’ 안 오면 바보라고~ 근처에 여수 게장 맛집 ‘싱싱게장마을’이 있으니 겸사겸사 방문하는 건 어떨까? 물론 나는 ‘그레이’ 오려고 게장 맛집 가는 거지만.  
 
 

2. 하이 마레

@hi_mare_yeosu
미친 오션뷰를 자랑하는 공간, 여수 해양공원에 자리한 ‘하이마레’다. 이곳은 햇살 내리쬐는 낮에는 눈부시게 빛나는 바다를 볼 수 있어서, 해질녘에는노을빛으로 물든 바다를 볼 수 있어서 핫하다고! 거기에 장범준이 목 놓아 불렀던 ‘여수 밤바다’ 뷰는 말해 뭐해? 이곳의 시그니처 커피는 스카치 캔디 맛이 나는 달달한 ‘하마커피’. 달콤한 커피 마시며 바라보는 여수 바다라니! 이 순간이 영원이 되면 좋을 만큼 아름답고 소중하다.  
 
 

3. 피읖 카페

@fi_eup__cafe
바다 뷰도 그리고 숲 뷰도 포기할 수 없다면 이곳은 어떨까? 여수시 돌산읍에 자리한 ‘피읖, 카페’ 말이다. 이곳은 부지만 무려 2,000여평을 자랑하는 초~대형 카페. 다소 외진 위치에 자리하고 있지만 곳곳에 산재한 포토 스폿과 산 속 이지만 바다가 보이는 미친 뷰로 손님들의 발걸음이 끊이질 않는 핫플이라고! 가을과 겨울엔 자연이 만들어 낸 쓸쓸한 풍경이 아름답고 봄과 여름엔 싱그러운 나무들에 절로 힐링이 되는 ‘피읖, 카페’. 결론은 이곳의 사계절이 모두 아름답다는 것.  
 
 
 

4. 와이드 커피 스탠드

@wyd_coffeestand
여수시 고소동에 자리한 바다가 보이는 카페 ‘와이드 커피 스탠드’. 〈하울의 움직이는 성〉에 등장할 것만 같은 유럽 풍 외관과 귀여운 비주얼에 먹기가 아까운 디저트 라인업을 자랑하는 공간이다. 1,2,3층이 전부 다른 느낌으로 꾸며져 있어 취향대로 기분대로 골라 앉을 수 있어 더욱 좋은 편. 참, 이곳의 시그니처 음료인 ‘너티와이드’는 꼭 맛보길 추천한다. 부드럽게 입안을 감싸는 고소함이 가히 일품이라고! 평소 바다 뷰에 감흥이 없던 이들도 ‘와이드커피스탠드’에서 경험하는 따스한 바다라면 반드시 감동하고 말거라 자신한다.
팝업 닫기

로그인

가입한 '개인 이메일 아이디' 혹은 가입 시 사용한
'카카오톡, 네이버 아이디'로 로그인이 가능합니다

'개인 이메일'로 로그인하기

OR

SNS 계정으로 허스트중앙 사이트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회원이 아니신가요? SIGN U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