녀러분, 반려인이세요? | 코스모폴리탄 코리아 (COSMOPOLITAN KOREA)

천오백만 반려인 시대를 넘어 천오백만 반려동물의 행복 시대를 만드는 것.


바야흐로 천만, 아니 천오백만 반려인 시대다. 결혼하는 사람은 나날이 줄고 있지만, 반려동물과 함께 살아가는 이들은 늘어나고 있는 추세다. 그래, 역시 사람보단 동물이다. 다른 데 한눈팔지 않고 나만 바라보며, 애정 표현에 솔직하고, 받는 것 이상으로 주는 것이 많은 존재들이니 말이다. 말만 못 할 뿐이지 이들이 우리에게 주는 행복은 수치로 나타낼 수 없다. 그런 동물들에게 좀 더 치밀하고, 섬세하게 사랑을 베풀고 싶은 반려인의 마음을 꿰뚫은 다양한 상품과 서비스가 출시되고 있다. 반려동물이 반려인 인생에 발을 들인 순간부터 그들이 무지개다리를 건너는 순간까지 그 어떤 시간도 빠뜨리지 않겠다는 듯이 말이다. 그러나 그 어떤 특A급 서비스 상품이 있더라도 반려동물은 반려인 당신과 함께할 때 가장 행복하다. 천오백만 반려인 시대를 넘어 천오백만 반려동물의 행복 시대를 만드는 것, 지금이 그 시작점일지도 모르겠다.
천오백만 반려인 시대를 넘어 천오백만 반려동물의 행복 시대를 만드는 것.