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서 와, 회색 수트는 처음이지? | 코스모폴리탄 코리아 (COSMOPOLITAN KOREA)

새로운 계절. 스타일에도 도전과 변화가 필요한 때다. 2019 F/W 런웨이에서 코스모가 엄선한 6가지 뉴 트렌드를 기억하자. 당신은 이제 거침없이, 또 당당하게 새로운 패션의 시대로 뛰어들면 된다.

Great, Gray Suit

재킷, 팬츠 모두 가격미정 YCH. 체인 목걸이 40만원대, 반지 각각 10만원대 모두 이에르로르. 부츠 1백52만원 디올.

재킷, 팬츠 모두 가격미정 YCH. 체인 목걸이 40만원대, 반지 각각 10만원대 모두 이에르로르. 부츠 1백52만원 디올.

극강의 세련미가 느껴지는 그레이 슈트. 워킹 우먼들의 유니폼이자 여성의 파워를 상징하는 이 아이템은 이번 시즌, 남성의 슈트를 입은 듯한 오버사이즈 실루엣부터 여성의 몸에 편안하게 얹히는 미니멀한 실루엣까지 다채롭게 선보여졌다. 일상에서는 셔츠로 슈트의 모던함을 강조하고, 퇴근 후엔 새틴 캐미솔을 매치해 우아한 디너 룩으로 연출해보자. 스퀘어 토트백, 스퀘어 워치 또한 잊지 말 것. 주얼리는 모던하거나 심플한 것이 좋다.
시계 1백만원대 론진.셔츠 가격미정 바네사 브루노.토트백 2백만원대 생로랑 by 안토니 바카렐로.재킷 12만9천원 앤아더스토리즈.귀고리 4만8천원 스톤헨지.재킷 1백만원대 알투자라 by 마이테레사닷컴.팔찌 34만5천원 토마스 사보.팬츠 12만9천원 앤아더스토리즈.펌프스 가격미정 지안비토 로시.반지 1백13만원 티파니.스커트 1백만원대 알투자라 by 마이테레사닷컴.안경 19만원 젠틀몬스터.팬츠 95만8천원 파비아나 필리피.레이스업 슈즈 9만9천원 자라.귀고리 7만원 캘빈클라인 워치 앤 주얼리.재킷 2백58만원 파비아나 필리피.뱅글 가격미정 골든듀.
새로운 계절. 스타일에도 도전과 변화가 필요한 때다. 2019 F/W 런웨이에서 코스모가 엄선한 6가지 뉴 트렌드를 기억하자. 당신은 이제 거침없이, 또 당당하게 새로운 패션의 시대로 뛰어들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