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정이 '빡쎈'만큼 즐거움도 있을 지니! | 코스모폴리탄 코리아 (COSMOPOLITAN KOREA)

직장 생활을 하다 보면 힘든 순간을 마주한다. 지금 당장은 괴롭겠지만 되돌아보면 이 경험에서 많은 것을 배우게 된다. 이런 힘들고 ‘불편한 단계(Discomfort Zone)’를 넘어서야 성장할 수 있다. 영국판 <코스모폴리탄> 편집장 파라 스토르가 불편함을 넘어서는 방법을 알려준다. ::비즈니스, 커리어, 커리어팁, 직장생활, 스트레스, 실패, 코스모폴리탄, COSMOPOLITAN


목표를 향해가는 여정에서 즐거움을 찾아라

행복과 성공은 둘 다 영원히 지속되지 않는다. 그렇기 때문에 커리어를 쌓을 때 순간의 즐거움을 얻는 일보다는 일하는 과정에서 즐거움을 찾을 수 있는 일을 해야 한다. 행복한 일을 해서 즐거운 게 아니라, 일에서 의미를 찾아가는 동안 행복해지기 때문이다. 행복은 의미 있는 일을 할 때 생기는 부산물이다. 목표를 달성하는 것보다 그것을 향해 나아가는 여정에서 즐거움을 찾아야 하는 이유다. 그리고 이 여정은 스스로를 갈고닦는 일인 만큼 힘들고 ‘빡센’ 것일지도 모른다. 하지만 고통은 당신이 점차 앞으로 나아가고 있다는 증거며, 변화하는 자신의 모습을 발견하는 순간 형언할 수 없는 만족을 느낄 것이다. 나 역시 스스로를 깎고 깎이는 시간을 거쳐 매거진 편집장이 됐다. 나는 잡지를 만드는 과정에서 행복을 느낀다. 예를 들어 내가 만든 잡지가 가판대에 올라 판매되는 모습을 보면 몇 분간 큰 행복을 느낀다. 하지만 내가 진정 좋아하는 건 매달 잡지를 만들 때 생기는 많은 ‘해프닝’과 그것을 헤쳐나가기 위해 고민하는 과정이다. 끊임없이 앞으로 나아가고 있다는 창작의 고통, 바로 그 감정 말이다.

DO! 변화에 수반되는 아픔은 그저 절망스럽기만 한 고통과 다르다. 당신을 힘들게 하는 키워드 10개를 일기장에 적어놓고 몇 주 뒤에 다시 꺼내보자. 리스트가 계속 바뀌면서 다른 것으로 채워지고 있다면 당신은 앞으로 나아가고 있는 것이다. 과거에는 힘들게 느껴졌던 것들이 이제는 어느덧 익숙해졌다는 의미니까 말이다. 이런 과정을 반복하면서 만족감과 행복을 느껴보자.



직장 생활을 하다 보면 힘든 순간을 마주한다. 지금 당장은 괴롭겠지만 되돌아보면 이 경험에서 많은 것을 배우게 된다. 이런 힘들고 ‘불편한 단계(Discomfort Zone)’를 넘어서야 성장할 수 있다. 영국판 <코스모폴리탄> 편집장 파라 스토르가 불편함을 넘어서는 방법을 알려준다. ::비즈니스, 커리어, 커리어팁, 직장생활, 스트레스, 실패,  코스모폴리탄, COSMOPOLITA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