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 남자의 하와이 #4 | 코스모폴리탄 코리아 (COSMOPOLITAN KOREA)

4명의 동갑내기 친구인 다이나믹 듀오의 최자와 개코, 정창욱 셰프, 김현성이 ‘두 번째 스물’을 맞아 하와이 여행을 떠났다. 특별히 무언가를 하기보다는 일상에 동행하며 시간을 보내는 ‘chaugi Tour’. ::여행, 트래블, 트립, 하와이, 다이나믹듀오, 정창욱셰프, 김현성, 코스모폴리탄, COSMOPOLITAN



하와이안항공을 타고 하와이로 향하는 최자와 개코.


Aloha spirit with Hawaiian Airlines

정창욱 셰프는 올해로 하와이안 항공의 기내식을 담당한 지 4년째에 접어들고 있다. 한국인 고객에게 특화된 기내 서비스를 위해 6개월마다 신메뉴를 업데이트하고 있다. 이번에 다이나믹 듀오를 하와이에 초대하면서 꼭 하고 싶었던 것 중 하나는 본인이 만든 하와이안 항공의 기내식을 최자와 개코가 맛보게 하는 것. 공항에서 제일 먼저 물어본 말도 이것이다. “기내식 어땠어? 맛있었어?”

Information

90년 역사를 가진 하와이안항공. 현재 13개 도시를 운항하며 하와이 각 섬을 운행하는 제트 항공기 170편을 포함해 매일 260편 이상을 운항하고 있다. 프리미엄 캐빈(비즈니스 클래스)은 침대형 라이플랫 좌석이 도입돼 있다. 인천-호놀룰루를 주 5회 운항한다. www.hawaiianairlines.co.kr


이번 여행을 주도한 창욱과 현성의 커플 컷.


4명의 동갑내기 친구인 다이나믹 듀오의 최자와 개코, 정창욱 셰프, 김현성이 ‘두 번째 스물’을 맞아 하와이 여행을 떠났다. 특별히 무언가를 하기보다는 일상에 동행하며 시간을 보내는 ‘chaugi Tour’. ::여행, 트래블, 트립, 하와이, 다이나믹듀오, 정창욱셰프, 김현성, 코스모폴리탄, COSMOPOLITA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