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스티벌에 레인 부츠를?! || 코스모폴리탄코리아 (COSMOPOLITAN KOREA)
Fashion

페스티벌에 레인 부츠를?!

뮤직 페스티벌의 계절이 돌아왔다. 축제의 흥을 배가해줄 스타일링 팁을 찾고 있다면 음악을 즐길 줄 아는 셀렙들의 룩에서 힌트를 얻어보자. ::패션, 셀렙, 페스티벌룩, 스타일링, 부츠, 트렌드, 코스모폴리탄, COSMOPOLITAN

COSMOPOLITAN BY COSMOPOLITAN 2019.05.12



SUKI WATERHOUSE

수키 워터하우스는 매년 영국에서 열리는 글래스톤베리 페스티벌에 빠지지 않고 참석한다. 페스티벌의 고수답게 방수가 되는 점퍼와 잔디밭에서 맘놓고 뛰놀 수 있는 레인 부츠를 선택했다.  


아노락 가격미정 막시제이. 



티셔츠 8만8천원 타미 힐피거 우먼. 



데님 쇼츠 6만9천원 리바이스. 



선글라스 21만8천원 마노모스. 



1백59만원 생로랑.



레인 부츠 59만원 버버리.


Keyword

Credit

    editor 김지회
    photo by 이종수(제품), Getty Images(셀렙)
    assistant 김샛별
    web Design 조예슬
팝업 닫기

로그인

가입한 '개인 이메일 아이디' 혹은 가입 시 사용한
'카카오톡, 네이버 아이디'로 로그인이 가능합니다

'개인 이메일'로 로그인하기

OR

SNS 계정으로 허스트중앙 사이트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회원이 아니신가요? SIGN U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