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기부전의 순간! 어떤 생각해? | 코스모폴리탄 (COSMOPOLITAN KOREA)

나이는 더 이상 ‘그곳’의 품질 보증서가 아니다. 밀레니얼 세대 남성 10명 중 8명이 최소 한 번의 발기부전을 겪는다. 마음만큼 몸이 따라주지 않는다니 이게 대체 무슨 뜻일까? 당황한 여자들에게 한 가지 조언하고 싶은 것은 섹스가 사랑의 증표일 수 없듯, 그의 페니스는 당신에 대한 끌림의 척도가 아니라는 사실이다. ::러브, 사랑, 성관계, 섹스, 발기부전, 밀레니얼, 페니스, 호르몬, 발기문제, 연애, 코스모폴리탄, COSMOPOLITAN | 러브,사랑,성관계,섹스,발기부전

그 남자와 그 여자의 속사정 He Says “내가 뭔가 잘못하고 있는 것 같았다. 나는 그저 너무 긴장했을 뿐인데….”“온전한 ‘남자’에 못 미친다는 기분. 애인과는 헤어졌고, 자신감을 잃었다. 나이도 어린데 이런 일로 병원에 간다는 것이 창피했다. 남자들이 그런 일을 생각보다 많이 겪는다는 사실을 익히 들었음에도, 내가 바로 그 사람이고 싶진 않으니까.”“당황스럽고, 실망스럽고, 무력했다.”“내 아내가 자신이 매력적이지 않아서 그렇다고 생각할까 봐 두려웠다.” She Says “내 잘못이 아니라는 걸 머리로는 알고 있지만, 내가 ‘충분하지 않다’는 기분은 떨칠 수가 없다.”“내가 그를 완벽히 만족시키지 못하는 것 같아 심리적으로 불안정해졌다. 내가 원인이 아니며, 내가 뭔가를 해야 하거나 하지 말아야 하는 게 아니라고 그가 재차 확인시켜줬음에도 말이다.”“그는 술을 마실 때만 그랬다. 나는 괜찮았지만 그는 신경 쓰이는 모양이었다. 그럴 때마다 내가 그것 때문에 그를 낮잡아 보는 일은 절대 없다고 그를 안심시킨다.”“어색하고 불편하다. 뭐라고 말을 해야 할지, 어떤 행동을 해야 할지 모르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