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재즈 페스티벌 간다면 이런 룩!

여름은 곧 뮤직 페스티벌의 계절. 음악적 취향도 스타일도 다른 에디터들은 무엇을 입고 어디로 떠났을까?

BYCOSMOPOLITAN2018.07.10



1 1백만원대 디올. 2 88만원 소니아 리키엘. 3 87만9천원 폴로 랄프 로렌. 4 26만9천원 게스 진. 5 38만7천원 판도라. 6 50만원대 아쉬. 7 81만원 롱샴. 


 ETHNIC MOOD 

사람이 많고 에너지가 넘치는 페스티벌은 좋아하지 않지만, 야외에서 화이트 와인이나 맥주 한잔하며 듣는 재즈 페스티벌이라면 얘기가 다르다. 잔디밭에서 뒹굴며 놀기 좋은 밑단이 넓은 데님 팬츠에 오렌지·옐로 컬러의 톱을 매치하고 액세서리로 에스닉한 분위기를 더할 예정이다. -패션 에디터 김지회

Keyword

Credit

  • 에디터 강민지
  • 사진 이종수, 최성욱
  • 어시스턴트 김민
  • 디자인 이효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