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절기 필수 아우터 추천! | 코스모폴리탄 (COSMOPOLITAN KOREA)

요즘처럼 변덕스러운 날씨엔 뭘 입어야 하죠?



봄이면 어김없이 생각나는 아이템, 트렌치코트. 이번 시즌엔 브랜드 마다 다양한 소재와 컬러로 변화를 준 아이템을 내놓았다. 그동안의 클래식한 무드에서 벗어나 개성 있는 스타일링을 시도해보면 좋을 듯.




일교차가 심한 봄 날씨에는 카디건을 꼭 챙길 것. 정소민의 프레피 카디건 룩이나 이선빈이 롱 카디건을 매치한 것처럼 다양한 디자인의 니트 아우터를 기본 아이템에 매치하면 같은 옷으로도 여러가지 스타일을 연출 할 수도 있다.



케이프 디테일의 트렌치코트 2백49만5천원 스텔라 맥카트니.



체크 패턴을 믹스한 트렌치코트 26만5천원 로켓런치.



컬러 배색 트렌치코트 2백만원대 마르니.



프릴 디테일 카디건 30만원대 럭키 슈에뜨.



레글런 카디건 19만9천원 스튜디오 톰보이.

요즘처럼 변덕스러운 날씨엔 뭘 입어야 하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