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치마, 이렇게 입어요! | 코스모폴리탄 코리아 (COSMOPOLITAN KOREA)

옷장 안을 뒤지면 한 벌쯤은 나오는 데님 스커트. 무엇과 입느냐에 따라 다른 분위기를 낸다.


RIHANNA

리한나는 톰포드의 진한 인디고색 생지 데님으로 카리스마 넘치는 데님 룩을 완성했다. 여기에 그녀가 요즘 자주 찾는 아이템인 프레임이 동그란 선글라스와 링 귀고리도 잊지 않았다.


1 29만8천원 YMC. 2 50만원대 아크네 스튜디오 블라 콘스트. 3 15만9천원 더블러버스. 4 19만8천원 르비에르. 5 가격미정 캘빈클라인 진 액세서리. 6 9만8천원 게스. 7 72만원 구찌 타임피스 앤 주얼리.



AIMEE SONG

발망의 A라인 스커트와 아찔한 스트랩 힐로 신체 비율이 더 예뻐 보이도록 스타일링한 아미 송. 이 스타일을 참고할 땐 깨끗한 면 티셔츠는 박시한 핏으로 준비하고, 섬세한 디자인의 주얼리를 층층이 더해 밋밋할 수 있는 옷차림에 작은 반짝임을 주는 것도 잊지 말자.


1 3만5천원 H&M. 2 가격미정 발렌티노 가라바니. 3 9만8천원 알도. 4 14만8천원 타미 진스. 5 9만8천원 아가타 파리. 6 13만9천원 엠주.



CHIARA FERRAGNI

스트리트의 퀸, 키아라 페라그니는 슬리브리스 톱과 데님 미니스커트에 미우미우의 화려한 아우터를 걸쳐 펑키한 분위기를 확 살렸다. 발레리나의 토슈즈를 닮은 플랫 슈즈도 의외의 한 수다.


1 가격미정 로저 비비에. 2 49만8천원 빔바이롤라. 3 10만원 캘빈클라인 워치 앤 주얼리. 4 1만4천원 스타일난다. 5 37만8천원 레페토. 6 9만9천원 콜라보토리.


옷장 안을 뒤지면 한 벌쯤은 나오는 데님 스커트. 무엇과 입느냐에 따라 다른 분위기를 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