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션의 정성, 스트라이프! | 코스모폴리탄 코리아 (COSMOPOLITAN KOREA)

어떻게 입어도 즐거운 스트라이프 룩.



ESSENTIAL STRIPES

스트라이프는 튀지 않으면서도 룩에 포인트를 줄 수 있어 어떤 패턴보다 활용도가 높다. 디올 런웨이에서 선보인 것처럼 심플한 스트라이프 티셔츠를 와이드 핏 데님 팬츠와 길게 떨어지는 목걸이에 매치하면 세련된 파리지엔 스타일을 연출할 수 있다. 더 과감한 스트라이프 룩을 원한다면 원색의 스트라이프가 시선을 사로잡는 액세서리를 활용하는 것도 한 가지 방법.


(경현)바이커 재킷 65만3천원 올세인츠. 블라우스 5만9천원 로클. 슬립 드레스 65만8천원 ck 캘빈클라인.

(성민)티셔츠 1백만원대, 데님 팬츠 2백만원대 모두 디올. 목걸이 4만8천원 클럽 모나코.



70만원대 막스마라 스튜디오.



17만8천원 빔바이롤라.



가격미정 스포츠막스.



29만8천원 로맨시크.



69만원 겐조.



11만8천원 알도.



34만8천원 럭키슈에뜨.



82만원 롱샴.



5만9천원 H&M.



3백30만원대 로저 비비에.



21만5천원 타미 힐피거.

어떻게 입어도 즐거운 스트라이프 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