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리 스타일 따라잡기 | 코스모폴리탄 코리아 (COSMOPOLITAN KOREA)

포근한 니트톱와 카디건은 꽃샘추위가 물러갈 때까지 요긴하다.


하숙집 주인 효리가 돌아왔다. 전 시리즈에서 효리의 가볍고 자연스러운 패션이 화제였다면 ‘효리네 민박 2’에서는 한결 더 편안해지고 포근해진 스타일이 주목을 받고 있다. 효리는 부드럽고 따뜻한 니트 톱과 카디건으로 홈 패션을 연출하는가 하면, 손으로 직접 뜬 것 같은 스웨터도 곧잘 걸치고 등장한다. 효리처럼 입으려면 뭐가 필요할까?


ITEM


50만원대 빈스 by 매치스패션.


240만원대 프라다 by 파페치.


12만9천원 자라.


13만5천원 코스.


10만원대 구찌 by 마이테레사.

포근한 니트톱와 카디건은 꽃샘추위가 물러갈 때까지 요긴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