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금 즐기기 전, 반드시 먹어야할 것들 | 코스모폴리탄 코리아 (COSMOPOLITAN KOREA)

질병과 붓기, 그리고 악취를 방지해주는 마법의 음식들


오늘, 불타는 금요일을 보낼 예정인가? 그렇다면 영양학자인 나오미 메드가 전하는 ‘핵꿀팁’을 머릿속에 입력하길! 원하는 만큼 술을 마시면서도 밤새 수분을 보충할 필요없이, 행복하고 아름다운 모습으로 즐길 수 있는 방법을 공개한다.


1 낮 동안에는 녹차를!

녹차는 간에 매우 좋다. 알코올의 습격에 대비해 녹차를 계속 마셔라.




2 원샷 전, 물 한잔은 슈퍼 그레잇!

와인 첫 잔이 그렇게 잘 먹히는 이유는 술집에 도착하기 전에 탈수 상태가 되기 때문이다. 본격적으로 술을 마시기 전 갈증을 파괴하는 레몬을 넣은 물을 한잔 가득 마시도록 하라. 레몬 역시 간에 매우 좋다.


3 술을 마시기 전 식사를!

숙취에 시달리기 싫다면 음주 전에 배 속에 음식이 있는 것이 좋다. 그러니 저녁에 술 약속이 있다면 그 전에 반드시 저녁식사를 하도록 하라. 안주로 나온 나초를 치즈 소스에 찍어먹는 것은 아무런 도움이 되지 않는다.


4 (몸에 좋은) 지방을 많이 섭취할 것.

지방은 배 속의 음식이 오래 머무르도록 해준다. 그렇게 되면, 알코올이 혈액 속으로 흡수되는 속도가 늦어진다. (그 결과, 다음날 아침 죽을 것 같은 기분이 들 가능성이 낮아진다.) 연어, 아보카도, 그리고 견과류는 모두 좋은 지방이 많이 들어있는 식품들이니 참고하도록.



5 간에 좋은 브로콜리, 아보카도는 내 뱃속에 저장!

강황, 시나몬, 케일, 브로클리, 비트, 아보카도, 그리고 레몬 등은 간을 보호하는 ‘슈퍼 그레잇’ 재료들이다. 그러니, 술 약속이 잡힌 날 낮 동안에 이들을 충분히 먹도록 하라.


6 구취엔 씹고 맛보고 즐기는 과일과 채소!

악취를 없애는 가장 좋은 천연 비법은 생 파슬리를 씹는 것이다. 하지만 생 파슬리가 없다면? 아삭거리는 과일과 채소를 먹는 것도 좋다. 입 속 박테리아의 천적인 침의 분비를 활성화시키기 때문에 구취에서 탈피할 수 있다. 탈수상태가 되지 않도록 주의하고 (물을 충분히 마셔야 할 또 하나의 이유!) 비타민 C가 풍부하게 든 오렌지, 딸기, 그리고 라즈베리 등이 구강 박테리아를 없애는데 매우 효과적이라는 사실도 잊지 말도록 하라. 만약 가능하다면, 신선한 과일이 든 술을 시키는 것도 괜찮다.


7 붓기 예방엔 노 슈거, 노 탄산!

설탕이 많이 든 칵테일과 탄산 음료는 벌칙으로나 먹을 것. 몸이 붓는 지름길이다. 빈 속에 술을 마시는 것 또한 몸을 붓게 만들 수 있으니, 앞에서도 강조했듯 미리 저녁식사를 하도록 하라.


8 지나치게 일찍 술을 마시지 말 것

알코올을 처리하는 효소의 수치는 저녁에 급증하고 점심시간쯤 가장 낮아진다. 그렇기 때문에, 저녁에 술을 마시는 것보다 점심에 와인을 한 잔 마시는 것이 훨씬 더 우리를 취하게 만들 수 있다.




9 저녁식사를 못하는 상황이라면 올리브나 견과류 안주를 시킬 것.

올리브와 견과류는 둘 다 좋은 지방을 함유하고 있다. 특히 견과류는 술을 마실 때 우리 몸 속에서 감소하는 비타민 B를 다량 포함하고 있으니 술 먹을 때는 맘 놓고 집어먹자.



본 기사는 코스모폴리탄 UK 웹사이트의 ‘The best foods to eat before a night out’ 기사를 바탕으로 작성됐습니다.

질병과 붓기, 그리고 악취를 방지해주는 마법의 음식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