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진짜를 넘는 가치, 페이크 퍼

진짜가 아니라고 모두 나쁜 건 아니다. 진짜를 넘는 가치를 지닌 페이크 퍼의 진화에 대해 제대로 알고 맘껏 즐기자.

BYCOSMOPOLITAN2017.12.13


1 69만원대 시몬 로샤 by 매치스패션닷컴.  2 3만5천원 스트라디바리우스. 3 13만5천원 버드 바이 쥬시꾸뛰르.


1 51만원대 소피아 웹스터 by 매치스패션닷컴.  2 31만원대 아벡 모더레이션 by 매치스패션닷컴. 


Hot Splash 

페이크 퍼를 처음 시도하기에 가장 좋은 아이템은 액세서리. 토끼털 느낌의 보드라운 털에 컬러를 더한 액세서리는 재치 넘치는 포인트로도 제격이다.


1 45만8천원 렉토.  2 65만원 타라자몽.  3 가격미정 바네사 브루노.  4 47만9천원 뎁. 


Basic Idea

페이크 퍼는 무겁다는 고정관념을 버릴 것. 매년 조금씩 그 기술이 발전하더니 올겨울의 페이크 퍼는 촉감은 더 부드럽고, 무게는 더 가벼워졌다. 그레이, 브라운 등 기본 컬러에 베이식한 디자인을 고른다면 수년이 지난 후에도 활용하기 좋다. 


1 가격미정 엠포리오 아르마니.  2 38만원 원더스타일.  3 2만9천원 버쉬카. 


Vest varsity 

페이크 퍼 베스트는 가장 쉽게, 합리적인 가격대로 접근할 수 있는 아이템이다. 스트라이프 티셔츠나 스웨트셔츠 위에 캐주얼하게 연출하거나, 화려한 프린트 드레스 위에 레이어드해도 좋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