홀리데이, 란제리데이! | 코스모폴리탄 (COSMOPOLITAN KOREA)

코 앞으로 다가온 연말을 위하여. ‘크리스마스 드레스’보다 중요한 ‘크리스마스 란제리’를 모았다. | 패션,란제리,홀리데이,크리스마스란제리,속옷

가장 따뜻한 색 블루가 아니라, 가장 섹시한 색 블루라고 불러도 될 듯! 럭셔리한 크리스마스를 보내고 싶은 사람들에게 추천한다. 고혹적인 블루와 블랙 레이스의 조화가 돋보이는 보디슈트는 가격 미정, 라펠라. 크리스마스를 위한 란제리로 강렬한 레드 컬러의 제품만큼 적합한 것은 없을 것이다. 거기다가 아찔한 컷 아웃 디테일까지 더한 홀터넥 브라렛은 6만2천원, 세미 하이웨이스트 브리프는 4만8천원, 모두 에탐. 시스루 셔츠 안에 레이어드 하면 조명 아래 고혹적이게 빛날 벨벳 소재의 브라렛, 39900원. 뱃살 걱정은 덜어주면서 섹시함은 지켜준 컷아웃 하이웨이스트 팬티는 1만7천9백원, 모두 에어리 by 아메리칸 이글화려한 란제리가 아직은 어렵게 느껴진다면, 레이스 소재의 브라렛부터 차근차근 시작해보자. 특별한 날을 보내기에 부족함은 없을 것이다. 바이올렛 컬러 레이스 브라렛, 6만원대. 다크 그레이 컬러의 레이스 브라렛, 6만원대. 라일락 컬러의 트라이앵글 브라렛, 5만원대로 모두 언컷 by 엘라코닉. 머스터드 컬러 브라렛은 10만원대, 엘스 by 엘라코닉. 특별한 밤을 더욱 특별하게 보내게 만들어줄 매시 소재의 슬립과 티팬티 세트. 슬립의 레이스와매시 부분 사이로 보이는 살결이 섹시하기 그지없다. 게다가 합리적인 가격까지 더했다. 세트에 2만9천9백원, 포에버21 크리스마스만을 위한 특별한 속옷을 찾는다면, 레이스 소재의 보디슈트가 답이다. 세련된 버건디 컬러와 레이스 소재의 조화가 돋보이는 크리스마스 보디슈트는 5만9천원, 오이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