쟈딕앤볼테르 프론트로에서 만난 한혜진 | 코스모폴리탄 (COSMOPOLITAN KOREA)

뉴욕에서 런웨이 쇼를 선보인 쟈딕앤볼테르의 컬렉션 현장!

파리가 아닌 뉴욕에서 런웨이 쇼를 선보인 쟈딕앤볼테르. 셀레브리티로 쟈딕앤볼테르의 초대를 받아 프론트로에 자리한 한혜진은 쟈딕앤볼테르의 개성 넘치는 옐로 카무플라쥬 점퍼를 멋스럽게 소화해 스포트라이트를 받았다.

"런웨이가 아닌 프론트로에서 쟈딕앤볼테르 쇼를 본다니 설레는데요?"라며 코스모에 소감을 전하기도 했던 한혜진.

'Let Love Rule'을 테마로 한 이번 컬렉션은 플라워와 레인보우, 튤과 실크가 어우러지고, 거친 데님과 밀리터리 카키, 자수와 시퀸이 화려한 조합을 이뤘다.


한혜진은 쇼가 끝난 후 백스테이지에서 쟈딕앤볼테르의 디자이너 세릴리아 본스트롬과 반갑게 인사를 나누기도 했다. 쟈딕앤볼테르 특유의 펑크적이면서도 로맨틱한 룩이 이어진 2018 S/S 컬렉션 현장!

뉴욕에서 런웨이 쇼를 선보인 쟈딕앤볼테르의 컬렉션 현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