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만 괴로움? 캠퍼스 고민 상담소! | 코스모폴리탄 (COSMOPOLITAN KOREA)

친구들과 아무리 이야기해도 답 안 나오는 문제가 있다면 코스모 캠퍼스에 털어놓으세요. 코스모 캠퍼스 피처 에디터가 머리를 맞대 함께 고민해드릴게요. ::고민, 상담, 연애, 캠퍼스, 커플, CC, 헤어짐, 복학, 수업, 코스모캠퍼스 | 고민,상담,연애,캠퍼스,커플

 Q. 남자 친구와 같은 학교라 수업을 함께 들으며 거의 매일 붙어 다녔어요. 일주일에 최소 6일은 만났죠. 그런데 제가 교환학생을 가게 됐어요. 한 학기도 아니고 일 년을 떨어져 지내야 하는데 벌써부터 걱정이 앞섭니다. 남자 친구와 떨어져 지낸 적이 없어 몸이 멀어지면 헤어지게 될까 봐 불안해요. 어떻게 해야 장거리 연애를 잘 유지할 수 있을까요? -이세라(중앙대학교 2학년)A. 코스모폴리탄 2016년 11월호에서 4년 반의 유학 시절 동안 겨우 30일밖에 만나지 못하고도 결혼에 성공한 ‘장거리 연애의 정석’ 커플을 만난 적이 있어요. 그들이 장거리 연애를 지속하기 위해 중요하다고 꼽은 것 중 하나는 주변의 시선을 이겨내는 것이었죠. 주변 사람들이 “어린데 무슨 장거리 연애냐, 새로운 남자를 만나”라고 세라 씨를 종용할 수도 있어요. 그런 시선을 이겨내세요. 또 장거리 연애엔 노력이 필요해요. 시차를 극복하며 하는 통화, 절절한 손 편지, 그리고 눈에 보이지 않아도 마음에서 멀어지지 않을 거라는 믿음 같은 것이요.Q. 전 남자 친구와는 CC였는데 헤어지고 휴학을 했어요. 휴학 기간이 끝나 이번에 복학하는데 전 남친과 학년이 같아 수업이 겹치거든요. 주변 지인들도 겹쳐 앞으로 마주칠 일이 많은데 어떻게 하죠? -송유나(가명, 세종대학교 4학년)A. 어쩔 수 없죠. 그냥 조금 뻔뻔하게 행동하세요. 괜히 위축되거나 전 남친을 피하기 위해 애쓰다 보면 티가 나고 주변 사람들도 어색해질 거예요(그렇다고 먼저 다가가 인사하는 등의 오지랖은 부리지 마세요!). 희망적인 것은 4학년이라 이수해야 할 과목이 많지 않고 과 행사 등에도 참여할 일이 적다는 거죠. 그래도 너무 걱정된다면 과 활동을 멀리하고 취업 공부에 매진(!)하는 것도 방법이겠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