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금_여기_우리, 피부 월동 준비만 하면 돼요~ | 코스모폴리탄 (COSMOPOLITAN KOREA)

기나긴 겨울을 나기 위한 3인 3색 에디터의 피부 월동 준비 시크릿.::뷰티. 뷰티아이템, 완소템, 에디터, 뷰티팁, 화장품, 화장, 기초, 제품, 코스모폴리탄, COSMOPOLITAN | 뷰티. 뷰티아이템,완소템,에디터,뷰티팁,화장품

 겨울이 되면 가장 먼저 하는 일이 바로 클렌저를 교체하는 것. 여름에는 피지가 많아 모공 속까지 청소해주는 클렌저가 좋지만 겨울에는 순하고 부드러운 크림 타입의 클렌저를 사용한다. 대신 일주일에 1번 정도는 꼭 히팅 마스크를 사용해 모공 속 노폐물을 제거하는 것이 중요. 또한 피부가 워낙 예민해서 이것저것 덧바르면 어김없이 좁쌀 여드름이 올라오기 때문에 평소에는 피지오겔 크림을 도톰하게 발라 유수분 밸런스를 맞춰주다가 화장이 잘 안 받는다 싶으면 비장의 카드로 시슬리의 부스팅 로션을 사용하는 것이 나만의 피부 월동 준비 팁이다. -뷰티 에디터 기지혜기지혜 애정템(왼쪽부터)1. 피지오겔 데일리 모이스쳐 테라피 페이셜 클린저 150ml 2만2천원대. 2. 시슬리 시슬리아 에센셜 스킨케어 로션 150ml 17만원. 3. 피토메르 퓨어 포어 히팅 마스크 50ml 5만9천원. 얇은 옷을 여러 겹 껴입어야 따뜻하듯이 피부도 마찬가지! 따라서 라이트한 텍스처의 제품을 여러 번 덧바르고, 스킨케어 첫 단계에서부터 수분감을 차곡차곡 채워주는 것이 나만의 피부 건조증을 해결하는 비법이다. 영양감 있는 토너를 사용한 뒤 곧바로 물처럼 가벼운 오일을 평상시에는 두 번 정도, 피부가 유난히 건조한 날에는 여러 번 덧바른다. 제품을 바를 때는 손바닥을 사용해서 마치 도장 찍듯이 얼굴에 터치해 밀착시켜주는 것이 포인트. 오일을 발라 반짝 반짝해진 피부 위에 아벤느 CPI 크림을 펴 바르면 다음날 피부가 확실히 촉촉해지는 것을 느낄 수 있다. -뷰티 에디터 정주은  정주은 애정템(왼쪽부터)1. SK-ll 미라클 오일 50ml 16만원대. 2. 에르보리앙 유자 더블 로션 190ml 4만원. 3. 아벤느 CPI 스킨 리커버리 크림 50ml 2만8천원. 평상시대로 스킨케어를 했는데도 피부가 건조하다면 현재의 뷰티 루틴만으로는 피부 건조증을 해결할 수 없다는 신호. 따라서 에디터는 이런 일이 생기지 않도록 평소 꾸준히 관리하는데 귀찮더라도 일주일에 2번은 꼭 워시오프 타입의 부드러운 수분 마스크로 부족한 수분감을 부여한다. 또한 다음날 하루종일 촉촉한 피부를 유지하기 위해서는 전날 밤 나이트 케어가 중요한 열쇠로 작용하기 때문에 낮과 밤에 사용하는 모이스처라이저를 반드시 구분해서, 자기 전에는 다소 리치한 제품을 발라 장시간의 수면 시간을 대비하려고 노력한다. 대신 이전 단계의 제품은 영양감은 풍부한데 끈적이지 않은 제품을 선호하는 편. -뷰티 에디터 하윤진 하윤진 애정템 (왼쪽부터)1. 이솝 비 트리플 씨 페이셜 밸런싱 젤 60ml 14만5천원. 2. 깔리네스 코쿤 락떼 페이스 마스크 by 온뜨레 75ml 6만9천원. 3. 달팡 뤼미에르 에쌍시엘 일루미네이팅 오일 세럼 30ml 10만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