똑똑한 그녀들이 선택한 잇 아이템 오휘 에이지 리커버리 에센스 | 코스모폴리탄 (COSMOPOLITAN KOREA)

하루하루 눈코뜰새 없이 바쁜 나날을 보내면서도 별처럼 빛나는 피부를 유지하는 스마트한 그녀들에게는 특별한 것이 있다. 깐깐하고 꼼꼼한 그녀들의 안목과 취향을 100% 만족시킨 바로 오휘 에이지 리커버리 에센스가 바로 그 비결! 방송 앵커, 뷰티 크리에이터, 변호사 등 똑똑한 그녀들이 오휘 에이지 리커버리 에센스를 선택한 이유를 지금 알아보자. ::오휘, 에이지, 리커버리, 에센스, 추천, 앵커, 뷰티크리에이터, 변호사, 코스모 캠퍼스 | 오휘,에이지,리커버리,에센스,추천

오휘 에이지 리커버리 에센스 어리고 탱탱한 피부에서 발견되는 별 모양의 피부 패턴. 독자적인 성분 ‘베이비 콜라겐’을 피부 속부터 촘촘히 채워 노화되면서 사라진 별 모양 피부패턴을 복원시킨다. 주름개선뿐 아니라 피부 탄력 개선과 리프팅까지 도와 아기처럼 부드러운 피부로 가꿔주는 에센스. 45ml 12만원대. 믿을만한 이들의 추천과 검증을 통해 제품을 꼼꼼하게 구입하는 편이에요 YTN 앵커, 장민정어떤 날은 새벽 4시부터, 또 어떤 날은 밤 10시부터 방송을 하는 등 불규칙한 스케줄에도 불구하고 카메라 앞에서는 늘 ‘최상의 컨디션’을 유지해야 하는 뉴스 앵커 장민정. 시청자에게 정확하고 신뢰가 가는 뉴스를 전달하기 위해 그녀는 늘 자기관리에 힘쓴다. 어떤 토픽도 당황하지 않고 다룰 수 있도록 시사적인 상식과 최근 뉴스를 꼼꼼하게 체크하는 것은 물론, 방송인으로서 신뢰와 호감을 줄 수 있는 외모 관리에도 신경 쓰는 것.“이른 아침 뉴스를 진행하기 때문에 늘 붓기와 전쟁을 치러요. 물만 마셔도 붓는 편이라 어지간하면 저녁은 거르죠. 한때는 캄캄한 새벽에 땀을 뻘뻘 흘리며 조깅한 뒤 출근한 적도 있어요. 방금 일어난 듯 퉁퉁 부은 얼굴로 뉴스를 진행한다면 그 앵커의 말에 신뢰가 가지 않을 테니까요.” 육체적으로도 내면적으로도 자기 관리에 실패하면 화면에서 다 드러나기 때문에 방송인이라면 늘 건강한 생체 리듬을 유지하는 것은 물론, 편향되지 않은 시선으로 뉴스를 바라보는 건강한 생각까지 갖춰야한다는 것이 그녀의 생각이다. 자기 관리에 철저한 그녀의 프로 의식은 스킨 케어에서도 드러난다. “매일 방송 분장을 하기 때문에 지치기 쉬운 피부를 위해 화장품은 깐깐하게 고르는 편이에요. 화장품을 사기 전엔 주변인들의 리뷰를 꼼꼼히 체크해요. 특히 여자 방송인들이 모이는 ‘분장실’에는 항상 고급 정보가 돌죠. 이러한 정보들을 바탕으로 제 피부타입과 니즈에 맞춰 제품을 고르는데, 이렇게 구입한 제품은 실패한 경험이 거의 없어요. 오휘 에이지 리커버리 에센스 역시 믿을 만한 이들의 추천과 검증을 통해 선택한 제품이죠. 에센스가 보습과 산뜻함을 한 번에 갖추기가 쉽지 않은데, 오휘 리커버리 에센스는 두 조건을 다 갖추고 있어요. 충분한 보습력과 함께 화장이 밀리지 않는 산뜻함, 피부에 발랐을 때 느껴지는 쫀쫀함과 탱글탱글한 텍스처가 인상적이어서 꾸준히 사용할 예정이랍니다.” 오휘 베이비 콜라겐 에센스는 바르자마자 피부를 쫀쫀하게 잡아주는 느낌이에요 뷰티 크리에이터, 민정원불과 1년 새에 10만 구독이라는 놀라운 성과를 올리며 파워 뷰티 유투버이자 뷰티 인플루언서로 활발하게 활동 중인 닉네임 ‘민가든’, 민정원. 밤늦도록 이어지는 영상작업은 물론, 각종 행사와 방송활동 등으로 바쁜 나날을 보내면서도 ‘꿀피부 언니’라는 애칭으로 불릴 정도로 매끈매끈한 피부를 유지하는 것이 놀랍기까지 하다. “워낙 좁쌀여드름이 잘 올라오는 민감성 건성피부인데도 불구하고 뷰티 크리에이터로서 다양한 화장품들을 테스트 해야 하다보니 피부 트러블은 어쩔 수없죠. 그래서 테스트가 아닌 직접 사용하는 제품은 꼼꼼히 따져보고 골라요. 최근엔 ‘화해’ 라는 어플을 통해서 성분을 꼼꼼히 확인하기도 하고 다양한 리뷰에도 귀를 기울이고요.” 특히 안티에이징, 화이트닝 등 기능성 제품을 선택할 때 더욱 신중을 기한다고. 남들의 의견보다는 정말 내 피부에 맞는지, 효과가 확실한지를 가늠하고 사용하는 것! 오휘 에이지 리커버리 에센스는 그녀의 깐깐한 안목을 통과해 몇통째 사용하는 페이보릿 아이템이다. “오휘 에이지 리커버리 에센스는 피부 속에 베이비 콜라겐을 채워줘 바르자마자 피부가 굉장히 쫀쫀해져요. 요즘처럼 건조한 환절기엔 미스트로 피부 바탕에 수분감을 충분히 부여하고 오휘 에이지 리커버리 에센스를 바르면 영양 보호막으로 피부 수분을 잠궈준 듯 하루종일 촉촉함도 유지된답니다. 확실한 안티에이징케어가 필요한 분들, 영양감과 건조함을 동시에 해결하시고 싶은 분들에게 추천하고 싶은 에센스에요.” 깨끗한 피부는 저에겐 에티켓이에요. 그런 저에게 딱 맞는 제품입니다 변호사, 박소정평일, 주말 관계없이 쏟아지는 업무에 정신없이 바쁜 나날을 보내는 변호사 박소정. 인터뷰가 진행되던 금요일 저녁에도 그녀는 야근 중이었지만 피부는 너무나도 맑고 탄력 있었다. 별다른 메이크업도 하지 않았는데도. “법정에서 화려한 네일아트나 색조 메이크업을 한 변호사는 찾아볼 수 없어요. 일을 하면서 너무 눈에 띄는 메이크업이나 복장은 오히려 예의가 아니라고 생각해서 눈에 띄는 화장 대신 깨끗한 피부를 유지하는 것을 중요하게 생각하고 있어요.” 그녀에게 깨끗한 피부란 곧 타인에게 신뢰를 주는 에티켓이라는 이야기!  그래서 스킨케어 제품을 고를 때 유통기한을 체크하는 등 신중해진다. 20대 후반에 들어서면서 탄력과 주름 등 안티에이징 케어에 대한 관심이 높아졌다. 다양한 안티에이징 제품들 중에 효과가 확실하고, 텍스처가 부담스럽지 않은 에센스를 찾다가 선택한 것이 오휘 에이지 리커버리 에센스. “피부 속에 베이비 콜라겐을 촘촘히 채운 것처럼 에센스 하나만으로도 충분히 피부가 편안하고 탱글탱글해지는 느낌이에요. 게다가 소량씩 바를 수 있게 펌프가 디자인되어 있어 사용하기 편리해요. 같은 라인의 아이크림, 크림 등과 함께 사용하면 더욱 효과적이더군요.” 잦은 야근에도 탄력있고 생기있는 피부의 비결은 그녀의 책상 위에 놓여진 오휘 에이지 리커버리 에센스 덕분인 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