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젠 두께와의 전쟁이다! | 코스모폴리탄 (COSMOPOLITAN KOREA)

기능과 디자인을 넘어 이젠 두께와의 전쟁이다! 누가 누가 더 얇고 가볍나?::라이프, 비지니스, 비즈니스, 노트북, 오피스, 테크, 테크템, 코스모폴리탄, COSMOPOLITAN | 라이프,비지니스,비즈니스,노트북,오피스

(위에서부터)1 에이서 아스파이어 S5-371 1.3kg의 무게나 14.58mm의 두께만큼 가격대도 만족할 만하다. 인텔 6세대 코어 프로세서부터 웅장한 사운드까지 프리미엄 기능도 빠짐없이 갖췄다. 99만9천원부터. 2 LG 그램 15 존원 아트 시리즈 세계적인 예술가 존원의 그래피티 디자인이 LG와 만났다. 휴대성, 기능, 디자인까지 세 마리 토끼를 모두 잡은 제품. 1백84만원. 3 에이수스 젠북3 현존하는 12인치 노트북 중 가장 얇다. 7세대 인텔 코어 프로세서 카비 레이크에 지문 인식 기능을 갖췄다. 얇지만 내구성도 뛰어나다. 1백79만9천원부터. 4 레노버 싱크패드 X1 요가 360도 회전하는 디스플레이로 멀티 모드 작업이 가능하다. 명암비와 색 재현이 뛰어나 가독성도 굿! 업무하기에 최적화된 환경을 제공한다. 1백74만6천원부터.shot for alcohol cravings vivitrol drug interactions naltrexone prescriptionshot for alcohol cravings vivitrol drug interactions naltrexone prescription기능과 디자인을 넘어 이젠 두께와의 전쟁이다! 누가 누가 더 얇고 가볍나?::라이프, 비지니스, 비즈니스, 노트북, 오피스, 테크, 테크템, 코스모폴리탄, COSMOPOLITA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