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항 패션, 진정한 고수는 이렇게 입는다 | 코스모폴리탄 (COSMOPOLITAN KOREA)

본격적인 바캉스 시즌의 시작! 대놓고 멋을 낼 수도, 너무 후줄근하게 갈 수도 없는 공항. 그렇다면 공항 갈 땐 뭘 입으면 좋을까? 공항 패션의 고수를 찾아 스타일링 팁을 얻어보자.::셀럽, 공항, 공항 패션, 패셔니스타, 바캉스, 여름, 휴가, 스타일링, 스타일링 팁, 유인나, 로지 헌팅턴 휘틀리, 킴 카다시안, 이민정, 코스모폴리탄, COSMOPOLITAN | 셀럽,공항,공항 패션,패셔니스타,바캉스

 (왼)로지 헌팅턴 휘틀리. (오)유인나.스트라이프 톱이 진리여름에 활용하기 딱 좋은 스트라이프 패턴 톱. 로지 헌팅턴 휘틀리는 그레이 진과 블랙 백, 슈즈와 매치해 세련된 룩을 완성했다. 반면 유인나는? 오프 숄더 디자인으로 골라 부츠컷 데님과 매치해 상큼하게 연출! (왼)킴 카다시안. (오)이민정.롱 코트를 활용한다비행기 안은 대체로 춥기 때문에 카디건이나 롱 코트를 입거나 챙겨가면 좋다. 여름인데 너무 더워보이는거 아니냐고? 킴 카다시안과 이민정처럼 이너는 올 화이트 컬러로 완성하면 시원해보이는 효과까지 누릴 수 있다는 사실! abortion dc multibiorytm.pl abortion techniqu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