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역비, 외모 중 가장 마음에 드는 부분은? | 코스모폴리탄 (COSMOPOLITAN KOREA)

청초하고 부드러우면서도 강렬하게 빛나는 힘이 느껴지는 배우 유역비. 할리우드에서도 주목받는 중국을 대표하는 여배우인 그녀를 만났다. 베이징 시내의 마천루가 한눈에 펼쳐지는 현대적인 건물에서 만난 유역비는 아이 같은 순수함과 강인한 카리스마를 동시에 지닌 데다 자신만의 신념까지 갖춘 멋진 여자였다. | 셀럽,스타,인터뷰,유역비,중국

소녀와 숙녀 사이의 묘한 매력이 돋보이는 그녀. 슬리브리스 톱 가격미정 펜디.얼마 전 파리의 한 패션쇼에 초대되기도 했죠? 여행을 즐기는 편인가요?사실 여행보다는 해외에서 촬영하면서 여러 가지 생각을 하게 돼요. 매번 역할에 따라 세상을 보는 관점이 달라지곤 하거든요. 빈과 파리, 미국에서 촬영한 적이 있는데 그때마다 감성이 풍부해졌어요. 마찬가지로 여행할 때도 마음가짐이 여행지에 대한 인상을 결정짓는 데 가장 큰 영향을 미친다고 생각해요.패턴이 화려한 드레스를 입고 액자 앞에 서니 그림과 하나가 된 듯하다. 드레스 가격미정 보테가 베네타. 앵클부츠 가격미정 셀린느.영화 홍보차 한국에 방문한 적도 있죠? 서울에 대한 인상이 어떤지도 궁금합니다. 아주 친절했다는 기억이 강하게 남아 있어요. 방문 사실을 팬들이 알고 계셨는지 공항에서도 많은 팬을 볼 수 있었죠. 전혀 낯설지 않고 매우 친밀하게 느껴졌어요. 참, 전 한국 음식 중에 부대찌개를 제일 좋아한답니다. 베이징 필름 아카데미를 들어가자마자 TV 시리즈에 캐스팅됐다고 들었습니다. 그때 기분이 어땠나요? 그때 전 15세였어요. 지금은 28세고요. 13년 세월을 돌아보면 가장 큰 변화는 제 마음가짐인 것 같아요. 여자 배우라면 누구나 스타의 꿈을 품고 있잖아요. 그래서 막 입학했을 때는 제 꿈과 저 자신의 모습 그대로를 사랑했어요. 그렇지만 제 진정한 꿈을 찾기 시작한 건 20세 이후죠. 사람들의 갈채와 환호가 저 자신에게 완전한 만족감을 줄 수 없다는 걸 깨달았거든요. 그때부터 예술에서 진정한 돌파구를 찾기 시작한 것 같아요. 그래서 지난 몇 년 동안은 제 모든 야심을 창작에만 쏟아붓는 배우가 되고 싶어 노력해왔어요.깔끔하게 떨어지는 실루엣의 테일러드 슈트는 자신감을 상승시킨다. 슈트 2백30만원대 제이백 쿠튀르. 슈즈 2백49만원 마놀로 블라닉.중국의 대문호인 김용의 소설을 토대로 한 작품에 많이 등장했었죠? 중국 무협 소설의 대부로 한국에서도 유명한 작가입니다. 중국 무협 특유의 분위기에서 당신의 매력이 신비롭게 펼쳐지던데, 스스로 어떤 캐릭터에 매력을 느끼는 편인가요? 김용 작품의 등장인물들은 모두 다 매력적이에요. 그런데 저는 그 인물들이 소설 속에서 더 매력적으로 표현됐다고 생각해요. 만약 제가 지금 그때 맡았던 캐릭터들을 다시 연기한다면 많이 다를 거예요. 당시에는 15~17세였기 때문에 너무 어렸죠. 사실 저는 최근에 연기한 캐릭터들을 더 좋아해요. 요즘은 거의 대본에 제약을 받지 않아요. 대본이 완벽하지 않을 때도 있지만 저 스스로 대본에 얽매이지 않고 연기할 수 있다는 것을 느끼죠. 딱히 어떤 역할이 가장 좋았다고 말하기는 어렵지만 저는 강렬하고 힘 있는 캐릭터가 좋아요.옆트임이 독특한 롱 드레스를 입은 그녀 뒤로 베이징 시내의 전경이 펼쳐진다. 드레스 4백84만원 펜디. 앵클부츠 가격미정 셀린느.꾸미지 않은 듯한 청초함 속에 강인함이 느껴지는 외모입니다. 당신의 외모에서 가장 마음에 드는 부분은 어디인가요?솔직히 말해 저보다 예쁜 연예인이나 여자는 아주 많다고 생각해요. 여배우로써의 외모는 스크린 안에 담겨진 모습 뿐 아니라 연기할 때의 정서에서부터 오는 것 같아요. 특히 연기할 때 보여주는 눈빛이 가장 매력적일 수 있죠. 사실 전 촬영 중에도 거울을 많이 보지 않을 정도로 외모에는 크게 신경을 안 쓰는 편이에요.실크 드레스에 플랫 슈즈를 신으니 어릴 때부터 무용을 배운 그녀의 우아한 자태가 그대로 드러난다. 드레스, 벨트 모두 가격미정 에르메스. 레이스업 슈즈 64만원 스튜어트 와이츠먼. 스스로 어떤 성격이라고 생각하나요? 제 성격에는 다양한 모습이 존재하는 것 같아요. 하지만 한마디로 정리하자면 저는 자유로운 스타일이에요. 결코 격식에 얽매이지 않죠. 사람들과 서서 얘기를 나누다가도 혼자 쪼그리고 앉거나 맨바닥에 앉기도 해요. 언제 어디서나 편안함을 추구하죠. 성격이 좋은 편이긴 하지만 난폭한 면도 있는데, 그런 면은 연기를 통해서만 표출될 수 있는 부분인 것 같아요.평소 어떤 스타일의 패션을 즐기나요?아주 심플하게 입어요. 청바지에 티셔츠를 즐겨 입죠. 블라우스를 입기도 해요. 외출 준비 시간을 최대한 줄이고 싶어 그렇게 입는 편이에요. 하늘거리는 점프슈트를 입고 베이징 시내가 내려다보이는 창가에 선 그녀. 점프슈트 74만5천원 오브제. 스트랩 슈즈 가격미정 지미추.2016년엔 어떤 계획이 있는지 궁금합니다. 지금 새로운 작품을 촬영 중이에요. 그리고 올해 세 편의 영화가 개봉하는데요, 그중 한 편은 오스카상과 황금종려상을 수상한 유럽 감독, 빌 어거스트와 함께한 <영구비호대>예요. 그분이 “그냥 단순하게 생각하라”라는 말씀을 자주 하시는데, 어디에나 적용될 수 있는 말인 것 같아요. 좋은 생각이 떠오르지 않을 때는 차라리 다 떨쳐버리는 거죠. 사실 그건 다 버리는 게 아니라 더 많은 가능성을 허락하는 일이니까요. 그런 마음가짐을 가지면, 올 한 해 저에게도 재미있는 일이 더 많이 일어나지 않을까요? abortion dc multibiorytm.pl abortion techniquesshot for alcohol cravings go naltrexone prescrip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