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에 피는 꽃이 더 아릅답다! | 코스모폴리탄 (COSMOPOLITAN KOREA)

하얗게 눈이 내리고 맹렬한 추위가 기승을 부린다 해서 스타일까지 얼어붙을 필요는 없다. 정성스럽게 새겨 넣은 자수 플라워 스웨터, 풍성한 볼륨의 플라워 드레스를 입는 것만으로도 꽁꽁 얼어붙은 스타일에 봄이 온 것 같은 생기와 활력을 더할 수 있으니.


역설적이게도 플라워 패턴이 가장 돋보이는 때는 바로 겨울! 플라워 패턴 하나만 더해도 어두운 컬러 일색인 겨울 스타일에 생기를 주기 때문. 패턴을 선택할 때는 잔잔한 패턴보다 큼지막하고 대비가 두드러지는 컬러를 선택해야 한층 멋지다. 플라워 자수가 더해진 드레스, 과감한 패턴의 플라워 미니드레스로 생기를 더한 셀럽들의 룩을 보고 스타일 변신에 도전해볼 것.


1.알렉사 청 잔잔한 플라워 자수가 더해진 오프숄더 드레스를 입고 레드카펫에 등장한 그녀.

2.다이앤 크루거 그녀처럼 과감한 플라워 미니드레스에 도전해보자. 한겨울에는 심플한 코트와 매치하면 그만이다.


1.1백45만원 폴앤조 2.63만원 폴앤조 시스터 3.30만원대 질 바이 질 스튜어트 4.23만9천원 잇미샤


1.3백32만원 구찌 2.87만5천원 루이비통 3.33만원 코치 4.1백29만원 마놀로 블라닉



shot for alcohol cravings vivitrol drug interactions naltrexone prescription
하얗게 눈이 내리고 맹렬한 추위가 기승을 부린다 해서 스타일까지 얼어붙을 필요는 없다. 정성스럽게 새겨 넣은 자수 플라워 스웨터, 풍성한 볼륨의 플라워 드레스를 입는 것만으로도 꽁꽁 얼어붙은 스타일에 봄이 온 것 같은 생기와 활력을 더할 수 있으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