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디터들이 꽂힌 블라우스는? | 코스모폴리탄 (COSMOPOLITAN KOREA)

70년대 레트로 무드가 트렌드로 떠오르며 블라우스가 잇 아이템으로 등극했다. 보 블라우스부터 도트 블라우스까지, 촬영장에 마련된 블라우스 중 코스모 패션 에디터 4명의 마음을 사로잡은 것은? | 블라우스,보 블라우스,도트 블라우스,리본 블라우스,블라우스 스타일

1.85만원 폴앤조 2.10만8천원 게스 진 3.17만9천원 바나나 리퍼블릭See-through Blouse“영화 시사회에 등장한 엠마 스톤의 룩을 본 뒤로 시스루 블라우스에 꽂혔어요. 그녀는 롱스커트를 입었지만 매니시한 룩을 즐기는 저는 와이드 팬츠와 매치해봤어요. 단, 시스루 블라우스를 입을 땐 누드 브라가 아닌 검정 브라를 착용해야 한다는 걸 기억하세요!” -에디터 김주현1.3만9천원 H&M 2.6만9천9백원 에잇세컨즈 3. 4만9천원 자라Ribbon Blouse“평소 즐겨 입는 매니시 룩이 슬슬 지겨워질 무렵 이번 시즌 구찌에서 선보인 리본 블라우스를 보고 반했어요. 졸업식에서나 볼 법한 블라우스의 화려한 변신이라니! 저의 골반을 가려줄 A라인 스커트에 빈티지 스타일 재킷을 매치해 여성스럽게 변신할 거예요.” -에디터 김지회1.32만8천원 A.P.C. 2.12만9천원 비키 3.29만5천원 타미 힐피거Stripe Blouse“베이식한 블라우스 하나 장만하면 계절이 바뀔 때마다 유용하게 입을 수 있어요. 평범한 핀스트라이프 블라우스지만 디테일에 신경 써 소매 폭이 넓은 디자인을 선택했답니다. 여기에 데님 팬츠와 스틸레토 힐까지 더하니 당당한 커리어 우먼 같지 않나요?” -에디터 노경언1.49만8천원 질스튜어트 2.19만8천원 스테파넬 3.가격미정 보테가 베네타Dot Blouse“티셔츠와 팬츠 등 캐주얼 룩을 선호하지만 올가을엔 분위기 있는 가을 여자로 변신할 거예요. 그래서 제가 선택한 건 도트 블라우스! 여기에 레더 원피스와 플로피 해트를 매치해봤어요. 남자 친구에게 사랑받는 데이트 룩으로도 손색없겠죠?”  -컨트리뷰팅 에디터 김인영shot for alcohol cravings vivitrol drug interactions naltrexone prescrip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