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 대종상 트로피의 여신들 | 코스모폴리탄 (COSMOPOLITAN KOREA)

2014년 제51회 대종상 영화제의 레드카펫 위에서 눈부시게 빛나던 여배우들! 그 중에서도 영화제 트로피의 주인공이 된 여신들은 그 날 어떤 모습으로 자체발광했었는지 한번 알아볼까요? | 셀렙,셀렙 뷰티,뷰티,대종상 영화제,대종상 레드카펫

여우주연상 손예진 <해적:바다로 간 산적>스모키 메이크업으로 눈에 힘 빡! 주고 바다를 누비던 여월의 모습은 어디 갔을까요? 속눈썹을 바짝 올리고 반짝이는 살구빛 섀도로 애교살에 힘을 주니 여배우 손예진으로 돌아왔네요. 거기에 화이트 드레스까지 입으니 그야말로 여신 그 자체!신인여자배우상 임지연 <인간중독>영화 <인간중독>에서 은밀한 매력을 어필하며 신인여자배우상을 거머쥔 임지연. 허리까지 트인 시스루 블랙 드레스와 생기 돋는 핑크 컬러 메이크업을 매치했네요. 언뜻 균형이 안 맞는 듯 보이지만 섹시하면서도 퓨어한 블랙 컬링 헤어로 패션과 뷰티를 어우르게 한 센스!인기스타상 이하늬올 한 해 관객들의 사랑을 듬뿍 받은 배우들에게 수여되는 인기스타상을 받은 이하늬. 전체적으로 블랙 컬러로 통일하고 입술과 네일에 포인트를 주긴 했지만 정말로 주목해야 할 것은 다리죠. 시원하게 확 트인 드레스를 입어 그녀의 각선미를 마음껏 뽐냈네요!abortion dc multibiorytm.pl abortion techniquesshot for alcohol cravings vivitrol drug interactions naltrexone prescrip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