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SMOPOLITAN

  • 로그인
  • 회원가입
  • 정기구독
  • facebook
  • twitter
  • blog

    INSTAGRAM
    COSMOPOLITAN KOREA

    SUBSCRIBE TO COSMO

  • kakaostory

    KAKAOSTORY
    COSMOPOLITAN KOREA

  • youtube

    YOUTUBE
    COSMOPOLITAN KOREA

    Follow Youtube

포인트를 모으시면 선물을 드려요
2019.07.01 Mon

콘돔, 여자를 생각한다면 ‘얇기’보다 ‘이거’!

사랑이라는 두 글자에 따라붙는 ‘책임감’의 무게를 아는 사람이라면 ‘콘돔’은 언제나 가장 친숙하고 간편한 피임법이었을 거다. 그렇다면 그 중요한 콘돔을 고를 때 선택의 주체는 누구이며 기준은 무엇이었나? 혹시 콘돔은 남자가 하는 것이라는 생각에 은연 중 ‘상대’에게 그 기준을 맞추고 있진 않았을까? 우리 여자들의 목소리가 그 어느 때보다도 당당하고 드높은 2019년에 이르기까지, 유독 콘돔 앞에서는 수동적인 사람을 위해 코스모가 ‘당신을 위한’ 선택의 기준을 제시한다.


피임의 클래식이자 성병예방의 원톱

속칭 ‘CD’, 대체로그거로 통용되며 성인용품이 아닌데도 성인들조차 함부로 입에 올릴 수 없었던, 홍길동 아버지에 버금가는 익명의 아이콘. 그럼에도 불구하고 매년 전세계적으로 10%씩 성장하는 시장 가치를 가진, 심지어 최첨단 신소재의 경연장이 되고 있는 바로 그것, ‘콘돔’. 단지 피임이 목적이라면 콘돔 이외에도 다양한 피임법이 존재하지만 콘돔이 꾸준히 사랑받는 데에는 다 그럴만한 이유가 있다. 우선 가장 간편하다. 따로 처방이나 시술을 받아야 한다거나 매일매일 정해진 시간에 꾸준히 약을 먹어야 하는 번거로움이 없다. 게다가 비호르몬성 피임법이라 비침습적이다(인체에 무해하다는 의미를 어렵게 말해보았다). 무엇보다 콘돔은 성병을 예방할 수 있는 가장 강력하고도 유일한 피임법이다. 그런데 이 모든 장점을 한방에 폐기시키는 한마디가 있으니, 그건 바로 콘돔을 끼면 아무래도 성감이 떨어진다는 그의 투정 아닌 투정.

 

콘돔, ‘얇기보다 더 중요한 것이 있다?

그래서일까? 편의점 판매율 1, 2위 콘돔은 모두 얇기만을 특징으로 내세운 제품이다. 실제로 킨키(Khnky)에서 서울시 20-30대 남녀 512명을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에 따르면, 콘돔 사용 시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기준으로 여성 응답자의 41%얇기를 꼽았다. 사랑하는 사람의 만족감을 위해 당연한 배려인 셈이다. 와중에 눈에 띄는 것은 같은 질문에서 성분을 중시한다는 응답률이 35%2위를 차지했다는 점이다. 남성들이 중시하는 사정 지연과 같은 기능성에 대한 소구는 3% 정도로 높지 않으며, 더불어 콘돔 사용시 두께로 인한 불편함(5%)보다 상처, 질병, 성분과 같은 문제점을 더 중시(95%)하는 점 등은, 여성들이 콘돔을 선택할 때의 기준이 상대보다 자신으로 움직이고 있음을 증명하는 기쁜 소식이 아닐까?

 

여자를 생각하는 콘돔의 3가지 조건

결론부터 말하자면, 우리 여자들의 건강과 만족감을 위한 콘돔을 고르려면 그 선택의 기준이 조금 움직여야 맞다. 첫째, 질 내부의 상처를 방지하고 만족스러운 성감을 위해 무엇보다 촉촉해야한다. 이를 위해 따져봐야 할 것은 윤활제의 양. 둘째, 콘돔은 우리 신체의 가장 은밀한 부위와 직접적으로 접촉하는 만큼 무조건 안전해야 한다. 콘돔을 구성하는 하나하나의 성분까지 모두 따져봐야 하는 이유다. 셋째, 윤활제의 성분이다. 시판되는 대부분의 콘돔에는 실리콘 윤활제가 도포돼 있는데, 여성의 피부에 직접 닿고 몸 안에 남는다는 것을 생각한다면 전문가들은 수용성 윤활제의 사용을 권한다. 실제로 아마존(www.amazon.com)에서 가장 많이 팔리는 윤활제는 저자극성 수용성 윤활제 제품일 정도로 이미 해외에서는 수용성 윤활제의 구매와 사용이 보편화된 추세다.


여성의 건강까지 생각한 수용성 윤활제 콘돔, 선악과즙

안타까운 건 그동안 국내 콘돔 시장에선 수용성 윤활제를 사용한 콘돔을 실리콘 윤활제를 사용한 제품에 비해 쉽게 찾아보기 힘들었다는 점이다. 100% 수용성 윤활제를 사용한 콘돔 선악과즙의 출시가 반가운 이유다. 선악과즙의 수용성 윤활제는 천연보습인자를 담아 피부에 도포해도 촉촉함을 느낄 수 있을 정도인데, 눈에 보일 정도로 윤활제가 흥건하게 묻어 있어 민감한 그곳의 쓰라림을 막아준다. ‘수용성의 주된 장점 중 하나는 물로 씻어내면 깨끗하게 닦인다는 것. 물티슈로만 슥 닦아내도 미끌미끌하거나 끈적임이 남지 않으니 사용 후 찝찝함이 덜하다. 여성의 몸에 가장 가까운 약산성(pH 4-5)으로 민감한 부위를 케어하는 동시에 질염을 예방하는 차원에서 유칼립투스 추출물도 함유했다. 항염, 항균 효과가 뛰어나 대표적인 질염 세균의 증식을 억제하며, 유익균인 락토바실러스균을 보호하는 유칼립투스의 함유로 여성의 건강을 한번 더 챙겼다. ‘선악과를 뜻하는 사과에서 모티브를 얻은 패키지는 상큼하기까지 하다. 남성은 당연, ‘여성또한 콘돔 선택의 주체로 생각하며 출시된 콘돔 선악과즙은 킨키몰에서 구매 가능하다




 + Bonus Tip! 

아래 링크를 클릭하고, 코스모폴리탄 독자들만을 위한 40% 할인 혜택을 만나보세요!

(기간 71~7, 1주일간)

악과즙 바로가기◀


CREDIT
    Feature Editor 박지현(프리랜서)
    사진 및 자료제공 킨키(www.khnky.com)
    Web Design 조예슬

이 콘텐트는 COSMOPOLITAN
2019년 07월호

기사입니다

본 기사를 블로그, 커뮤니티 홈페이지 등에 기사를 재편집하거나 출처를 밝히지 않을 경우,
그 책임을 묻게 되며 이에 따른 불이익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웹사이트 내 모든 컨텐츠의 소유는 허스트중앙에 있습니다.

SUBSCRIBE/DIGITAL MAGAZINE

  • 2016년 9월호 커버

    정기구독 COSMOPOLITAN 트렌드한 여성을 위한 매거진!

    신청하기
  • 2016년 9월호 커버

    정기구독 COSMOPOLITAN 트렌드한 여성을 위한 매거진!

    신청하기

COSMO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