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SMOPOLITAN

  • 로그인
  • 회원가입
  • 정기구독
  • facebook
  • twitter
  • blog

    INSTAGRAM
    COSMOPOLITAN KOREA

    SUBSCRIBE TO COSMO

  • kakaostory

    KAKAOSTORY
    COSMOPOLITAN KOREA

  • youtube

    YOUTUBE
    COSMOPOLITAN KOREA

    Follow Youtube

포인트를 모으시면 선물을 드려요
2019.06.09 Sun

에코 여행 떠나는 15가지 방법 #6

뒤도 안 돌아보고 떠나는 휴가인 건 알지만, 여행지에서는 지나간 자리를 한 번쯤 되돌아봐야 한다. 당신이 패키지여행을 실컷 즐기다 온 그곳은 지나친 관광 인파로 몸살, 환경오염, 지역사회 붕괴라는 문젯거리를 패키지로 떠안게 된다. 낭만적인 여행을 평생 즐기고 싶다면 지속 가능한 여행을 실천하는 방법 몇 가지를 기억해두자.


탄소 발자국 없는 비행하기

가격 차이가 크지 않다면 다른 항공사보다 탄소 저감 조치에 적극적인 항공사를 선택하자.

비행기는 현존하는 교통수단 중 환경에 가장 유해하다. 유럽환경청에 따르면 승객 1인이 1km를 비행할 때 이산화탄소가 285g 배출된다. 참고로 자동차는 104g이다. CNN의 보도에 따르면 영국 런던 정경대학 그랜섬 연구소는 저탄소 경제 대응 준비 평가 프로그램(TPI)의 지원을 받아 세계 20대 상장 항공사의 기후변화 대응 현황에 관한 보고서를 발간했는데, 대체적으로 모든 항공사가 부진했다. 그나마 미국 델타항공과 유나이티드항공이 이산화탄소 배출 저감 노력에 좀 더 투자하고 있다. 델타항공의 경우 기후변화 대응 목표에 임원의 급여를 연동하는 강력한 조치를 취하고 있다. 참고로 승객 1인당 탄소 배출량이 가장 적은 항공사는 유럽의 저가 항공인 이지젯이었다.


CREDIT
    editor 김예린
    photo Getty Images(여행지), amazon.com(실리콘 백), 본사 제공(나머지)
    assistant 김지현
    web Design 조예슬

이 콘텐트는 COSMOPOLITAN
2019년 06월호

기사입니다

본 기사를 블로그, 커뮤니티 홈페이지 등에 기사를 재편집하거나 출처를 밝히지 않을 경우,
그 책임을 묻게 되며 이에 따른 불이익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웹사이트 내 모든 컨텐츠의 소유는 허스트중앙에 있습니다.

SUBSCRIBE/DIGITAL MAGAZINE

  • 2016년 9월호 커버

    정기구독 COSMOPOLITAN 트렌드한 여성을 위한 매거진!

    신청하기
  • 2016년 9월호 커버

    정기구독 COSMOPOLITAN 트렌드한 여성을 위한 매거진!

    신청하기

COSMO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