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SMOPOLITAN

  • 로그인
  • 회원가입
  • 정기구독
  • facebook
  • twitter
  • blog

    INSTAGRAM
    COSMOPOLITAN KOREA

    SUBSCRIBE TO COSMO

  • kakaostory

    KAKAOSTORY
    COSMOPOLITAN KOREA

  • youtube

    YOUTUBE
    COSMOPOLITAN KOREA

    Follow Youtube

포인트를 모으시면 선물을 드려요
2018.10.18 Thu

아이 러브 도기!

아직도 정상위로만 묵묵히 섹스를 하는 건 아닌지. 최근 밀레니얼 세대들이 수만 가지 섹스 체위 중 가장 선호한다고 밝힌 것은 바로 ‘도기 체위’라고도 부르는 후배위다. 두 손이 자유로워 섹스할 때도 멀티태스킹이 가능하니 당신이 새로운 세계를 영접하기에 이보다 더 나은 체위는 없을 거다. 일단 후배위를 제대로 경험하고 나면 당신은 아마 이렇게 외칠지도 모른다. “아이 러브 도기!”



“아무것도 안 보이지만 확실히 느껴지는 이 느낌! ♥♥” 


시대에 따라 사람들이 선호하는 체위도 바뀐다는 거 알고 있나? 콘돔 브랜드 ‘스킨 콘돔’이 최근 미국의 젊은 남녀 4천여 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조사 결과를 봐도 알 수 있다. 섹스할 때 선호하는 체위와 관련된 조사인데, 리서치에 따르면 2018년에 밀레니얼 세대들이 가장 선호하는 체위는  ‘후배위’다. 바닥을 짚고 엎드린 상태에서 그가 뒤에 자리 잡는 ‘도기 스타일’ 체위가 1위에 뽑힘에 따라 아주 오랫동안 사람들이 가장 선호하는 체위로 집계됐던 정상위 자세는 공식적으로 왕좌를 내줬다. 

더욱 주목할 만한 사실은 과거엔 도기 스타일 체위에 대한 선호도가 여성보다 남성에게서 월등히 높았던 반면 이번 조사에서 후배위를 좋아한다고 말한 남녀의 비율이 처음으로 비슷해졌다는 사실이다. 남성이 더욱 강한 성적 자극을 받는 것으로 알려진 후배위를 통해 여성들도 쾌락을 느끼기 시작했다는 것(야호!). 섹스 상담 치료사 레나 맥대니얼은 “뒤로 하는 섹스는 남녀 모두에게 성적으로 유리한 자세”라고 말한다. 이는 각도상 훨씬 더 깊은 삽입과 더 강한 피스톤 운동이 가능하기 때문. 페니스를 깊숙이 삽입하면 여성의 G스폿은 물론 여러 신경이 모여 있어 중요한 쾌락 지점으로 작용하는 자궁경부관까지 자극하게 된다. 쉽게 말해 질 내부가 그의 페니스로 가득 차게 돼 전과 다른 ‘묵직한’ 자극을 경험할 수 있다는 것. 

또한 의 저자인 성과학자 클라우디아 식스 박사는 후배위는 두 손을 자유롭게 움직일 수 있기 때문에 다양한 응용 동작이 가능하다고 말한다. 자유로운 두 손으로 상대의 이곳저곳을 자극할 수 있는 여유가 생기는 거다. 삽입한 상태로 클리토리스, 가슴 혹은 엉덩이를 만지거나 그의 고환을 비비고 어루만질 수 있으니 말이다. 

후배위에 관심은 있지만 제대로 시도해본 적이 없다면 다음의 팁에 주목하자. 그가 뒤에서 부지런히 피스톤 운동을 하는 동안 조그만 총알처럼 생긴 바이브레이터(섹스 토이 숍 ‘플래져랩’에서 판매하는 ‘베스퍼’를 찾아보면 이해가 쉽다)를 당신의 클리토리스에 대고 눌러보자. 아니면 그의 손을 당신 가슴으로 가져와 유두를 부드럽게 꼬집도록 해도 좋다. 또 다른 방법은 그가 약하게 당신의 엉덩이를 때리게 하는 것. 당신이 스릴 넘치고 거친 섹스를 즐긴다면 이만한 방법이 없을 거다. 

마지막으로 도기 스타일 체위를 남녀 모두 선호하게 된 이유는 이만큼 융통성 넘치는 체위가 없기 때문이다. 도기 스타일로 할 수 있는 체위는 무궁무진하다. 그중에서도 궁극의 3가지 자세와 그 응용 팁을 소개할 테니 오늘 밤 당장 시도해보도록. 




앉기

일단 의자를 준비하자. 이왕이면 팔걸이가 있는 게 더 편할 거다. 적당한 의자를 찾았다면, 그를 먼저 의자에 앉히고 등을 보인 상태로 그의 앞에 선다. 그다음 의자 팔걸이를 잡은 채 당신 엉덩이가 그의 허벅지 주변에 위치하도록 한 뒤 천천히 그의 페니스 위로 앉는다. 이렇게 삽입을 한 상태에서 엉덩이로 원을 그리기 시작한다. 처음에는 천천히 시작해 점점 더 속도를 붙여보자. 이 360도 자극은 두 사람을 곧바로 흥분시킨다. 


 MAKE IT HOTTER  당신이 그의 위에 올라타 있는 동안 그에게 뒤에서 당신의 가슴을 만져달라고 하자. 이런 애무를 더하면 서로 얼굴을 바라보지 않더라도 유대감을 느낄 수 있다. 약간 에로틱한 장난을 추천하자면 살짝 엉덩이를 들어 그의 페니스 끝부분만 삽입되게 만드는 것. 이 아주 얕은 삽입은 당신의 G스폿에 자극을 집중시킨다. 남자 또한 가장 예민한 귀두에 모든 신경이 집중돼 더욱 강한 자극을 느낄 수 있다! 




엎드리기

침대 위에 엎드려 누운 다음 양쪽 다리를 약간 벌린다. 그다음 그가 당신의 몸 위로 푸시업 자세를 취한 뒤 삽입한 채로 엉덩이를 앞뒤로 흔들며 피스톤 운동을 한다. 한 가지 팁을 주자면 이때 당신이 양쪽 발목을 살짝 꼬면 더욱 타이트한 조임으로 그도 당신도 삽입이 더욱 강렬하게 느껴질 거다. 


 MAKE IT HOTTER  삽입을 더욱 편하게, 그리고 깊게 하려면 당신의 허벅지 아래에 도톰한 베개를 하나 정도 받쳐보자. 당신의 엉덩이가 들어 올려지면서 그의 몸과 더욱 밀착된다. 한층 깊은 친밀함을 원한다면 당신 얼굴을 옆으로 돌리고 그가 당신의 목부터 귀, 얼굴에 키스를 퍼붓게 하자!




일어서기

둘 다 일어선 상태에서 그가 당신의 뒤에 자리한다. 그다음 당신은 상체를 화장대나 서랍장 위로 기울이거나 허리를 숙여 주방 싱크대를 붙잡는다. 긴 전신 거울 양쪽을 붙잡고 균형을 잡아도 좋다. 그가 뒤에서 삽입하면 자극이 최대한으로 느껴지는 지점을 찾을 때까지 당신의 무릎을 굽혀가며 각도를 맞춘다. 그가 당신 엉덩이를 붙잡은 채로 피스톤 운동을 하면 자세가 더욱 안정적으로 느껴질 거다. 


 MAKE IT HOTTER  후배위로 전신에 흥분을 느끼고 싶다면 몸을 더 아래로 숙여 ‘다운워드 도그’ 자세를 취해보자. 두 팔을 벌린 상태에서 바닥을 짚고 머리를 숙인 뒤 무릎을 굽히면 된다. 

CREDIT
    에디터 김소희
    사진 Getty Images
    디자인 이효진

이 콘텐트는 COSMOPOLITAN
2018년 10월호

기사입니다

본 기사를 블로그, 커뮤니티 홈페이지 등에 기사를 재편집하거나 출처를 밝히지 않을 경우,
그 책임을 묻게 되며 이에 따른 불이익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웹사이트 내 모든 컨텐츠의 소유는 허스트중앙에 있습니다.

SUBSCRIBE/DIGITAL MAGAZINE

  • 2016년 9월호 커버

    정기구독 COSMOPOLITAN 트렌드한 여성을 위한 매거진!

    신청하기
  • 2016년 9월호 커버

    정기구독 COSMOPOLITAN 트렌드한 여성을 위한 매거진!

    신청하기

COSMO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