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SMOPOLITAN

  • 로그인
  • 회원가입
  • 정기구독
  • facebook
  • twitter
  • blog

    INSTAGRAM
    COSMOPOLITAN KOREA

    SUBSCRIBE TO COSMO

  • kakaostory

    KAKAOSTORY
    COSMOPOLITAN KOREA

  • youtube

    YOUTUBE
    COSMOPOLITAN KOREA

    Follow Youtube

포인트를 모으시면 선물을 드려요
2017.03.07 Tue

오늘 밤 이거 찜! 섹스 명장면 5

영화 속의 마법을 지금, 여기, 당신의 침대 속으로 쓩!



 

1. [어톤먼트]의 ‘도서관 섹스’ (feat. 키이라 나이틀리 & 제임스 맥어보이)

키이라 나이틀리와 제임스 맥어보이가 드디어, 드디어, 서로의 손을 맞잡고 서로의 마음을 확인했던 격정의 그 순간! 오래된 책 냄새, 걸터앉기 딱 좋은 책 선반, 그리고 영화에서처럼 누군가가 들이닥칠지도 모른다는 스릴감이 이 장면의 묘미지, 암! 

현실 응용 버전 : 질 좋은 새틴 복고픙 드레스(혹은 새틴 슬립)를 차려 입고 서재로 향한다. 서재가 없다고? 그러면 싱크대도 좋다. 어디든 걸터앉을 수 있으며 지지대 삼을 수 있는 튼튼한 무언가가 있는 곳이면 충분하다. 다리를 편하게 움직일 수 있을 정도로 드레스를 끌어올리고 걸터 올라 앉아 그의 몸을 다리로 휘감는다. 그리고 마치 서로 몇 년 동안 못 만난 것 같은 간절함을 담아 키스를 퍼부을 것. 격정이란 것은 절로 따라올 거다, 암!




2. [블루 발렌타인]의 ‘오럴 섹스’ (feat. 라이언 고슬링 & 미셸 윌리엄스)

섹스 명장면 제조기(응?) 라이언 고슬링은 다소 우울한 이 영화에서도 어김없이 손꼽히는 오럴 섹스 신을 선보인다. 미셸 윌리엄스의 다리 사이에 얼굴을 파묻은 채, 그녀를 더 만족시키겠다는 일념 하에 고개를 주억거리며 움직일 때마다 더해진 적절한 신음소리가 너어무도 리얼한 나머지 애초 미국영화협회에서는 ‘청소년관람불가(NC-17)’ 등급을 받았었다고 한다.

현실 응용 버전 : 짧거나 펄럭이는 스커트를 입을 것. 그래야 그가 당신의 속옷을 미끄러뜨리듯 벗겨 내기 쉬울 테니까. 속옷을 제외한 나머지 옷은 그대로 입은 채로, 다리를 바닥에 떨어뜨린 채 침대에 드러눕는다. 엉덩이가 침대 모서리 즈음에 걸치게 자리를 잡은 뒤 무릎을 구부리면 그가 당신의 무릎과 무릎 사이에서 바닥에 무릎을 팍 꿇게 한다. 그가 고개를 열심히 주억거리면(물론 입술과 혀를 열심히 놀리는 상태에서 말이다) 그에 장단 맞춰 적절한 신음소리를 더해 준다면 완벽한 오럴 풀 세트!




3. [귀여운 여인]의 ‘피아노 섹스’ (feat. 줄리아 로버츠 & 리차드 기어)

줄리아 로버츠에게 키스하고 싶은 리차드 기어. 입술을 내주느니 몸을 내주겠다는 굳은(?) 의지가 담긴 피아노 위에 드러눕기 신공! 뚱땅거려지는 피아노 소리와 함께 더 진한 장면은 페이드아웃됐지만, 이미 머릿속에선 어마어마하게 음탕한 장면이 그려지게 만들었던 바로 그 장면!

현실 응용 버전 : 가운 속에 속옷을 입을 것. 이왕이면 가진 속옷 중 가장 섹시한 것으로 말이다. 가운을 걸친 채로 그랜드 피아노 덮개 위에(좀더 현실적으로는 ‘테이블’ 위에) 드러눕는다. 그가 당신의 무릎 사이에 서서 손으로 당신의 몸을 쓰다듬으며 키스를 퍼붓는다. 게리 마샬 감독의 연출 하에서는 여기에서 딱 끊겼지만, 둘의 영화는 계속 진행할 것. 아마도 그는 점점 아래로 아래로 키스를 퍼붓다가, 더 이상 속옷이 필요치 않음을 깨닫고는 이빨로 속옷을 물어 뜯어내 버리는 지경에 이를지도 모른다. 그리고 당신의 몸을 피아노 삼아 연주를 시작하겠지…(뭐래).




4. [친구와 연인사이]의 ‘첫 섹스’ (feat. 애쉬튼 커쳐 & 나탈리 포트만)

이건 아마도 ‘프렌즈 위드 베네핏’(한국말로 옮기자면 ‘몸친’) 사이 첫 섹스의 모범 사례이지 않을까? 애쉬튼 커쳐가 “우리 지금 섹스하고 있어”라고 말하는 바로 그 부분만 빼면 말이다. 어쨌든 나탈리 포트만의 황홀한 표정과 헐떡임으로 추측하건대, 그가 아래쪽에서 뭔가 대단히 좋은 일을 벌이고 있는 것만큼은 분명해 보이지 않나? 

현실 응용 버전 : 귀여운 브라렛을 착용할 것. 몸이 달아오른 그가 당신의 상체를 번쩍 들어올려 침대 위로 끌어올린다. 정상위 상태에서 밀어붙이듯 돌진(?)하는 대신, 그가 당신의 머리 위쪽까지 몸을 끌어 올려 시선을 맞추게 할 것. 그리고 그가 애쉬튼 커쳐라고 자신을 세뇌시키면 끝!(이게 젤 힘든 부분일 듯 하다)




5. [노트북]의 ‘빗속 섹스’ (feat. 라이언 고슬링 & 레이첼 맥아담스)

아직까지도 러브(라고 쓰고 ‘섹스’라고 읽는)신의 정석이라고 회자되는 데는 다 그럴 만한 이유가 있는 거다. 꾹꾹 눌러 왔던 서로를 향한 갈망, 빗줄기, 그리고 초크초크하게 젖은 라이언 고슬링의 3종 세트! 이보다 더 완벽한 구성은 홈쇼핑에서도 만나기 힘듦!

현실 응용 버전 : 그가 당신을 번쩍 안아 올려 어딘가의 벽에 밀어붙이면 서로의 옷을 한 꺼풀씩 벗겨 낸다. 침대까지 가는 길도 떨어질 수 없다는 듯 서로를 꼭 껴안은 채로 돌진할 것. 일단 침대에 당도하면 격정적인 몸부림 대신 천천히 그가 당신의 안으로 들어오게 만들자. 서로의 감정을 더 잘 느낄 수 있게 말이다. 그러다가 그가 당신의 몸을 일으켜 세워 자신의 무릎에 앉힌 채 서로의 눈을 마주 바라보다 보면, 이 모든 것이 서로를 향한 사랑의 몸부림이었음을 깨닫게 될 걸?


* 본 기사는 코스모폴리탄 U.S 웹사이트의 ‘5 Cinematic Sex Positions Inspired By Your Favorite Movies’ 기사를 바탕으로 작성하였습니다.



CREDIT
    By Jill Hamilton
    Editor 박지현

이 콘텐트는 COSMO ONLINE
2017년 03월호

기사입니다

본 기사를 블로그, 커뮤니티 홈페이지 등에 기사를 재편집하거나 출처를 밝히지 않을 경우,
그 책임을 묻게 되며 이에 따른 불이익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웹사이트 내 모든 컨텐츠의 소유는 허스트중앙에 있습니다.

SUBSCRIBE/DIGITAL MAGAZINE

  • 2016년 9월호 커버

    정기구독 COSMOPOLITAN 트렌드한 여성을 위한 매거진!

    신청하기
  • 2016년 9월호 커버

    정기구독 COSMOPOLITAN 트렌드한 여성을 위한 매거진!

    신청하기

COSMO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