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SMOPOLITAN

  • 로그인
  • 회원가입
  • 정기구독
코스모폴리탄 디지털매거진
  • facebook
  • twitter
  • blog

    INSTAGRAM
    COSMOPOLITAN KOREA

    SUBSCRIBE TO COSMO

  • kakaostory

    KAKAOSTORY
    COSMOPOLITAN KOREA

  • youtube

    YOUTUBE
    COSMOPOLITAN KOREA

    Follow Youtube

포인트를 모으시면 선물을 드려요
2013.02.04 Mon

지친 당신을 위한 스킨 리햅 플랜

연말연시 당신의 생활은 어땠나? 아마도 가는 해를 아쉬워하며 술잔을 기울이고 오는 해를 기대하며 또 술잔을 돌렸겠지! 게다가 만취로 피곤한 몸을 못 이겨 메이크업을 채 지우지 못하고 그대로 쓰러져 잠드는 만행도 저질렀을 테고. 혹자는 매일 이어지는 파티의 퀸이 되기 위해 두터운 메이크업을 하고 헤비 스모커가 뿜어대는 연기 속에 얼굴을 묻고 밤을 지새우기도 했을 것이다. 차가 끊긴 도로 1차선까지 진출해 유난히도 차가웠던 지난 겨울바람에 볼을 비비며 오지 않는 택시를 기다렸던 경험도 했을 거고. 물론 광란의 연말을 보내지 않았더라도 우리는 언제나 만성 피로와 공해, 수면 부족에 시달리면서 피부를 지치게 하고 있는 바, 뭔가 특단의 조치가 필요하다는 생각이 든다. 이에, 코스모가 당신을 위한 스킨 리햅 플랜을 준비했다. 홀리데이 시즌 완전히 망가졌다 부활하기를 반복하는 뉴요커들의 효과 만점 솔루션을 공수했으니 주목하시길.


멋진 헤어스타일을 위해 뜨거운 열을 가했다면_1, 4


연중 헤어 손상이 가장 많은 시기가 바로 연말연시, ‘친목 강조의 기간’이다. 아마도 당신은 사교의 장에서 여왕님 노릇을 하느라 헤어스타일에도 꽤 신경 썼을 것이다. 자연히 헤어드라이어는 물론, 컬링 아이론이나 스트레이트너로 모발에 열을 가해 스타일을 만들어냈을 것이고. “일단 머리카락에 열을 대기 시작하면 수분 손실이 일어나게 됩니다. 머리카락의 주된 성분인 단백질 구조가 무너지고 영양 공급 수치도 급격히 떨어지고요. 퇴근 후 열 기구로 다시 한 번 머리를 매만지게 되는 상황이라면 말할 것도 없죠”라고 셀러브리티 스타일리스트 테오도르 리프는 설명한다. 당신이 사용하는 헤어 핫 툴은 멋진 퍼스널 헤어 스타일리스트이기도 하지만 온도가 200℃까지 오르는 꽤 위험한 무기이기도 함을 명심할 것.
Rehab  Plan 이제 매주 <무자식 상팔자>는 헤어 마스크와 함께! 5주간 일요일마다 잊지 말고 헤어 트리트먼트 제품을 바르고 영양이 충분히 스며들도록 시간을 주라는 말이다. 코스모는 모발 섬유 가장 안쪽의 세포 단위까지 케어해주는 극 손상용 케어 제품, 로레알 프로페셔널 파리 세리 엑스퍼트 앱솔루트 리페어 셀룰라를 추천한다. 샴푸 후 머리카락이 채 마르지 않았을 때 마스크를 스패출러로 듬뿍 퍼서 손바닥 위에 놓고 헤어 오일을 두 번 정도 펌프해 더한 다음 잘 섞어 고루 발라주자. 머리를 돌돌 말아 핀으로 고정한 다음 샤워 캡을 쓰고 드라마 시청 시작!


몇 주 동안 연속으로 매니큐어를 발라왔다면_3, 5


바야흐로 네일 전성시대가 도래했다. 비교적 저렴한 색색의 예쁜 매니큐어를 돌려가며 사용하면 기분도 업되고 적은 노력으로 한껏 드레스업한 느낌까지 연출할 수 있다. 문제는 연속해서 매니큐어를 칠하고 지우고를 반복하는 행위가 손톱 입장에선 전혀 달가운 일이 아니라는 것. 컬러를 지워내는 과정에서 건조함은 심해지고 네일 컬러가 착색되며 손톱 자체의 컬러도 변색됐을 가능성이 높다. 만약 홀리데이 시즌 분위기를 내느라고 펄이 가득 들어 있는 제품을 선택했다면 상태는 조금 더 심각해졌을 듯. 크고 작은 펄이 씻겨져 나갈 때 손톱 표면을 긁어 미세한 상처를 내기 때문. 또한 몇 주 동안 지속되는 젤 네일 마니아이거나 컬러가 벗겨지려고 할 때 그걸 긁어내는 버릇이 있다면 매니큐어뿐 아니라 손톱의 표면까지 함께 벗겨지며 손상된다는 것을 기억해야 한다. 이는 손톱이 다시 자랄 때 약하고 건조하게 되는 원인이 되기도 한다.
Rehab  Plan 하루 두 번 네일 전용 뷰티 오일을 발라 큐티클과 손톱을 원을 그리듯 마사지해주자. “이렇게 하면 보습 상태가 개선됨은 물론, 손끝의 혈액 순환이 촉진되어 손톱이 빨리, 튼튼하게 자라게 됩니다”라고 샐리 한센의 네일 프로 트레이시 리는 조언한다. 코스모는 휴대가 간편한 멜비타 아르간 위드 제라늄 롤온 오일을 추천한다. 또한 일주일에 두 번 파라핀과 아보카도 오일이 함유된 더페이스샵 페이스 잇 파라핀 영양 네일 팩 같은 집중 트리트먼트 제품을 사용하시길. 손톱이 약해 잘 부러져 길게 기르지 못하는 사람이라면 이니스프리 에코 손톱 기르기(10ml, 3천원)도 권할 만하다.


몇 주 동안 킬 힐에서 내려오지 못했다면_2


올라서기만 하면 자신감이 150%는 업되는 섹시한 킬 힐. 하지만 온몸의 무게가 집중되는 발 앞부분과 발볼의 고통을 감수해야 하고 발바닥에 생긴 굳은살의 압박도 이겨내야 하는 단점 또한 받아들여야 한다. 게다가 겨울 내내 낮은 부츠를 신고 편안히 다니다 갑작스레 파티 룩의 필수품, 스트랩 스틸레토를 신고 신나게 춤이라도 춘 날엔! 살갗이 쓸리고 까져 고통받는 당신의 발을 위한 리햅 플랜이 필요하다.
Rehab  Plan 먼저 배스 솔트를 푼 따뜻한(약간 뜨겁다고 느껴지는 정도) 물에 10분 정도 발을 담그자. 싸한 고통이 부드럽게 누그러지는 것이 느껴질 것이다. 그런 다음 시어버터가 함유된 고보습 풋 크림으로 마사지하면 딱딱한 굳은살과 각질을 부드럽게 해줄 수 있다. 록씨땅 시어 버터 풋 크림은 잘 붓는 발에 특효. 살균과 정화, 릴랙싱은 물론 항염 효과까지 있다니 참고하시길.


 



홀리데이 트립에서 자외선의 공격을 받았다면_1, 3, 4


혹시 추위를 피해 따뜻한 남쪽 나라로 피난을 떠났다가 때아닌 선번을 입지는 않았는지? 혹은 신나게 눈밭에서 스키를 즐기며 흰 눈에 반사된 자외선을 고스란히 얼굴로 받아준 건 아니신지? 겨울은 여름에 비해 상대적으로 햇빛에 대한 노출도가 낮기 때문에 자외선 적응 능력도 부족한 상태다. 피부과 전문의 말타 렌돈 박사에 따르면 “자외선으로 인한 손상을 회복하는 준비나 연습이 부족한 계절에 선번을 입으면 타격이 더 크고 회복 또한 더딥니다”라고 경고한다.
Rehab  Plan 항산화 성분이 함유된 모이스처라이저 크림을 수시로 사용해 피부에 수분을 공급해주자. 강력한 항산화 성분인 블랙티를 주성분으로 하고 24시간 이상 보습 효과가 지속된다는 프레쉬 블랙 티 에이지-딜레이 크림이 코스모의 추천 제품이니 참고하시길. 만약 다크 스폿이 눈에 띈다면 시슬리 휘또 블랑 앱솔루트 화이트닝 에센스 같은 화이트닝 집중 케어 제품을 사용하고, 칙칙한 피부 톤을 즉각적으로 환하게 보이게 해주는 샤넬 르 블랑 라이트 리빌링 화이트닝 메이크업 베이스 같은 제품을 파운데이션 전 단계에 활용하자. 자외선 차단 기능을 겸하고 있으니 금상첨화!


지속적인 수면 부족에 시달리고 있다면_2, 5


피부를 위해선 적어도 8시간은 자야 한다(우린 이걸 ‘뷰티 슬립’이라고 부른다). 충분한 수면과 뷰티와의 상관관계는 이미 각종 연구 결과를 통해 입증된 바 있다. 최근 <브리티시 메디컬 저널>은 실험 참가자들이 하루에 꼬박꼬박 8시간씩 잘 잔 결과, 수면 부족일 때보다 훨씬 더 매력적으로 보였다는 과학적 데이터를 게재하기도 했을 정도다.
Rehab  Plan 가장 간단하게 숙면을 도울 수 있는 방법은 바로 아로마 테라피! 향기가 얼마나 큰 힘을 발휘할까 의심스럽겠지만 아로마 향기 요법은 인류의 역사와 함께 전해 내려오는 강력한 민간 요법이다.  바닐라와 같이 부드럽고 달콤한 향기는 카밍 효과를 발휘하고, 라벤더 향은 스트레스 호르몬을 감소시킨다. 잠자리에 들기 전 프리메라 릴랙싱 캔들 라벤더에 불을 붙이고 몇 분간 명상하거나 따뜻한 물로 샤워한 후 아베다 스트레스 픽스 바디로션으로 전신을 부드럽게 마사지하면 숙면에 큰 도움을 받을 것이다. 또한 ‘본격적으로’ 잠자리에 들 준비에 돌입할 것. 뭔가 하다 스르르 잠들지 말라는 뜻이다. 적어도 20분 전에는 조명을 어둡게 하고 TV나 컴퓨터, 휴대폰 액정에서 빛이 새어나오지 않도록 하자. 이런 전자 기구들의 화면에서 나오는 빛은 푸른색이라 숙면을 방해하는 요인이 되니까.


 



피부과 전문의 데브라 밸리먼은 “화장을 지우지 못하고 잠드는 실수는 여자들이 가장 흔히 저지르는 뷰티 실수입니다. 거품을 내서 깨끗이 이중 세안을 하지 않으면 메이크업과 피지, 각질이 엉겨 모공을 막게 되고, 이는 곧 트러블로 직결되죠”라고 설명한다. 이런 실수가 반복돼서 쌓이면 모공이 점점 늘어나는 끔찍한 결과로 이어진다고.
Rehab  Plan 3일간 얼굴 대청소에 돌입하자. 매일 저녁 살리실산과 글리콜산이 각질을 부드럽게 제거해주고 모공 속에 쌓인 미세 먼지까지 자석처럼 끌어당겨 배출시키는 비쉬 놀마덤 3-in-1 모공정화 마스크를 사용할 것. 펴 바르고 5분 정도 팩처럼 두었다가 거품이 나도록 마사지하며 씻어내면 클렌징과 스크럽, 클레이 마스크 기능까지 원스텝으로 끝낼 수 있다. 그런 다음 닥터 자르트 컨트롤 에이 오일 컷 필같이 각질 케어와 유·수분 밸런스를 맞춰주는 기능이 동시에 있는 필링 패드로 부드럽게 피부를 닦아내면 된다. 강력한 보습 기능의 모이스처라이저로 수딩시키며 마무리. 


 



짠 음식에 몸이 절여진 듯 부어올랐다면


배추면 볼륨이라도 줄지…. 우리 몸은 한 끼만 짜게 먹어도 심각하게 부어오른다. 나트륨이 몸 안의 수분을 끌어당겨 정작 촉촉해야 할 부분은 탈수시키고 수분을 피부 아래로 모아 부종을 초래하는 것. 가장 눈에 띄는 부분이 바로 부은 눈! 눈가 피부는 종잇장같이 얇기 때문에 쉽게 부풀어오른다. 그뿐만 아니라 스키니 진이 어제까지와는 전혀 다른 피트로 느껴질 정도로 부어오른 몸도 문제. 더 무서운 사실은 부기가 곧 셀룰라이트로 이어진다는 사실! 고인 물이 썩기 전에 신속히 정체된 수분을 몰아내야 한다.
Rehab  Plan 일단 가능한 빨리 두어 잔 정도 물을 마실 것. 수분이 정체된 것이 문제라면서 또 물을 들이 부으란 말이냐고 의아해할 수 있지만 큰 컵으로 시원하게 물 한 잔을 원샷하면 몸 안에 정체되어 있던 수분을 배출하는 데 오히려 도움을 준다. 부은 눈에는 냉찜질이 최고. 냉장고에 넣어 차갑게 만든 아이 마스크를 10분간 올려주도록. 몸의 부기를 빨리 빼고 싶다면 보디 브러시로 5분간 몸을 쓸어주자. 스파 살롱에서 흔히 사용하는 방법으로 혈행을 좋게 해서 수분 배출을 돕는다. 발목이나 손목에서 시작해 심장 쪽으로 길게 쓸어 올리듯 터치하고 블리스 러브 핸들러 같은 보디 슬리머를 발라 마무리할 것.


줄커피와 와인으로 연명했다면


밤에는 우아하게 와인 한 병, 아침에는 모닝 커피로 느낌 있게! 전혀 문제 없는 연말 스케줄처럼 들리겠지만 이런 사이클이 일주일만 계속되면 그 흔적이 고스란히 치아에 남게 된다. 아무리 환하게 웃어도 썩은 미소처럼 어두워 보이며 한 톤은 어두워진 치아가 드러나게 될 테니까. 레드 와인과 커피는 모두 치아 표면을 얼룩지게 만드는 주범으로, 이는 반영구적인 착색으로 연결될 수 있다. 플로리다 대학의 샘 로 교수에 따르면 스트레스 또한 치아 착색의 원인이 된다고. 통계적으로 피곤한 상태에서는 양치를 대충 빨리 해치우는 확률이 높기 때문. “빛나는 미소를 유지하고 싶다면 양치질에 적어도 2분은 투자해야 합니다. 치아를 정확히 4등분해서 각각 30초씩 공평하게 말이죠”라고 로 박사는 충고한다.
Rehab  Plan 컬러가 고착화되기 전에 가능한 한 빨리 치아 스케일링을 예약하자. 원래의 밝은 치아 색상을 드러내려면 전문 의료 기구를 이용해야 한다. 그래야 얼룩지고 딱딱하게 굳은 표면의 레이어를 없앨 수 있다. 만약 스케일링을 한 후에도 부족함이 느껴진다면 치아 화이트닝에 도전할 것. 요즘은 집에서 혼자 할 수 있는 치아 미백 키트가 많이 출시되고 있으니 도움을 받는 것도 좋다. 단, 미백 제품의 성분이 잇몸에 지나치게 자주 닿으면 염증을 일으킬 수 있으니 주의하시고.


달콤한 간식을 손에서 놓을 수가 없다면


홀리데이 시즌이 아니더라도 단 음식은 평생에 걸쳐 번민과 갈등의 원인이 되는 악마의 선물이다. 혀끝을 마비시키는 듯한 달콤한 미각적 만족감은 둘째치고라도 스위트한 간식을 먹으면 기분이 좋아지는 효과가 있기 때문에 스트레스를 받으면 저절로 손이 가게 마련이다. 문제는 그 중독성에 있다. “마치 마약처럼 단것을 찾게 되고 심지어는 가벼운 금단 증상까지 느끼게 되는 것은 당이 뇌에 마약과 똑같은 방식으로 영향을 미치기 때문입니다”라고 영양학자 에티 벤존은 말한다. 게다가 단 음식은 당신 몸매를 망치는 데서 나아가 피부에도 스트레스를 준다. “당화 반응이라는 화학적인 과정 때문인데 당화가 많이 되면 될수록 글리케이션이라고 하는 당화 반응의 결과물도 늘게 됩니다. 문제는 이것이 콜라겐과 엘라스틴을 뻣뻣하게 만들어 노화를 촉진하게 된다는 것이죠. 건강식과 멀어져서 2~3주 단 음식에 찌들고 나면 잔주름이 부쩍 눈에 띄고 얼굴이 늘어져 보이는 건 이런 이유 때문입니다”라고 피부과 전문의 잘리만 박사는 설명한다.
Rehab  Plan 달콤한 디저트, 감미료, 정제된 탄수화물(흰 쌀밥과 흰 빵도 해당된다), 패스트푸드를 멀리할 것. 그리고 짧게는 3일에서 가능하다면 일주일 정도 설탕이 들어 있지 않는 음식, 이른바 ‘클린 푸드’만 섭취하자. 채소, 과일, 닭고기나 연어같이 저지방 단백질, 현미 같은 재료를 선택하고 충분한 수분을 섭취할 것. 피부에 즉각적인 디톡스를 원한다면 일주일에 두 번, 디올 원 에센셜 울트라 디-톡스 트리트먼트-마스크 같은 해독 마스크를 사용할 것.


CREDIT
    Editor 백지수

이 콘텐트는 COSMOPOLITAN
2013년 01월호

기사입니다

본 기사를 블로그, 커뮤니티 홈페이지 등에 기사를 재편집하거나 출처를 밝히지 않을 경우,
그 책임을 묻게 되며 이에 따른 불이익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웹사이트 내 모든 컨텐츠의 소유는 허스트중앙에 있습니다.

ANOTER ARTICLE

COSMOPOLITAN FACEBOOK

SUBSCRIBE/DIGITAL MAGAZINE

  • 2016년 9월호 커버

    정기구독 COSMOPOLITAN 트렌드한 여성을 위한 매거진!

    신청하기
  • 2016년 9월호 커버

    정기구독 COSMOPOLITAN 트렌드한 여성을 위한 매거진!

    신청하기
COSMO YOUTUBE

COSMO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