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SMOPOLITAN

  • 로그인
  • 회원가입
  • 정기구독
코스모폴리탄 디지털매거진
  • facebook
  • twitter
  • blog

    INSTAGRAM
    COSMOPOLITAN KOREA

    SUBSCRIBE TO COSMO

  • kakaostory

    KAKAOSTORY
    COSMOPOLITAN KOREA

  • youtube

    YOUTUBE
    COSMOPOLITAN KOREA

    Follow Youtube

포인트를 모으시면 선물을 드려요
2012.09.05 Wed

Spider Web

끈끈한 거미줄

에로틱 지침

남녀가 서로 마주하고 모로 눕는다. 두 사람의 다리를 서로 엇갈리게 두어 하복부가 아주 가까이 닿게 한다. 이렇게 하면 그가 삽입할 때 깊이 들어올 수 있다. 삽입 운동을 하는 동안, 서로 상대의 허리나 어깨 등을 붙잡아 지지대로 삼고 지렛대 운동을 더 상하게 지속하여 큰 마찰력을 얻는다.

 

이 자세가 좋은 이유

거미줄처럼 서로 꼬여 있는 이 자세는 넣었다 뺐다 하는 전형적인 왕복 운동보다 원을 그리듯 원 운동을 자연스럽게 끌어내게 되므로 두 사람이 색다른 쾌감을 느낄 수 있다. 그의 페니스를 중심으로 원을 그리듯 엉덩이를 돌려 믿기지 않을 정도로 에로틱한 폭발을 맛보자. 서로 몸이 꼭 밀착되기 때문에 몸의 긴장 역시 커진다. 그리고 삽입 운동을 하면서 동시에 서로 입과 손을 사용해 키스와 애무를 할 수 있다. 남자의 등 뒤에 손을 대고 천천히 가볍게 손톱으로 척추를 훑어내리면, 남자는 생각지 않았던 에로틱한 자극으로 인해 등이 얼어붙는 것 같은 짜릿함을 느끼고 분명 더 해달라고 애원하게 될 것이다.

 

COSMO HINT

손가락으로 더 아래쪽까지 탐험을 해 보자. 남자의 회음부를 손가락으로 쓰다듬어 그에게 깜짝 놀랄 선물을 선사한다. 회음부는 항문 앞의 부위로 말초신경이 밀집되어 있는 부분. 하지만 이런 자극은 여자가 절정에 가까웠을 때만 할 것. 자칫 남자만 너무 빨리 오르가슴에 다다를 수도 있으니까.

 

CREDIT
    Cosmo Kamasutra

이 콘텐트는 COSMO ONLINE
2012년 09월호

기사입니다

본 기사를 블로그, 커뮤니티 홈페이지 등에 기사를 재편집하거나 출처를 밝히지 않을 경우,
그 책임을 묻게 되며 이에 따른 불이익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웹사이트 내 모든 컨텐츠의 소유는 허스트중앙에 있습니다.

COSMOPOLITAN FACEBOOK

SUBSCRIBE/DIGITAL MAGAZINE

  • 2016년 9월호 커버

    정기구독 COSMOPOLITAN 트렌드한 여성을 위한 매거진!

    신청하기
  • 2016년 9월호 커버

    정기구독 COSMOPOLITAN 트렌드한 여성을 위한 매거진!

    신청하기
COSMO YOUTUBE

COSMO SNS